메인화면으로
강진일반산업단지 추가 조성된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강진일반산업단지 추가 조성된다

35만㎡ 부지 조성…2023년 완공 목표
기업 산단조성시 150% 입주 의향 밝혀

게재 2020-10-11 15:10:18
강진군청 전경.
강진군청 전경.

'100% 분양'을 일군 강진에 제 2의 일반산업단지이 조성된다.

강진군은 지난 6일 국토교통부 산업입지정책심의회에서 강진제2일반산업단지 지정계획이 원안 통과됨에 따라 강진제2일반산업단지 추가 조성된다고 11일 밝혔다.

제 2산단은 기존 성전면 강진산단과 은광폐차장 사이에 위치하며 36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35만㎡(산업시설용지27만㎡) 규모로 조성된다.

악취 등 그동안 문제가 제기됐던 업종은 제한하면서 기존 산단과 연계된 기업 및 연구소 시설을 유치해 강진의 미래 동력이 될 수 있는 산업단지로 만들 계획이다.

기존 산단이 100% 분양 완료된 후에도 입주업체 및 관련업체로부터 강진군에 공장 입주를 원하는 문의가 잇따라 추가 산업단지 조성이 불가피한 실정이었다.

산단 추가조성시 입주 의향을 조사해본 결과 52만㎡의 면적에 11개 업체가 입주하기를 희망했다.

군은 국토부를 직접 방문해 산단의 필요성과 그동안 분양 과정을 설명하고 입주업체가 추가 산단 조성시 계획 대비 약 150%의 추가 입주 의향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전했다.

특히, 강진군은 1년 만에 산단 100% 분양을 완료하는 등 기업 유치 노하우를 축적하고 있어 분양에 자신감을 적극 피력했다.

기존 강진산단은 2018년 2월 준공됐으나 16.4%의 저조한 분양률로 미분양 토지대금에 대한 지연손해금이 매월 1억600만 원이나 발생하는 등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하지만 민선 7기 출범과 더불어 적극적인 투자유치 정책을 추진해 1년 여 만에 강진산단 분양률을 100%로 끌어올리며 완판에 성공했다.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도 현재 23개 업체가 입주 및 입주 준비 중으로 2021년까지는 100% 입주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산단이 추가 조성되면 약 800여 명의 고용 창출과 8335억 원의 투자유치가 전망된다" 며 "보다 많은 산업인력이 강진으로 돌아올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기 위해서는 산단 추가 조성이 필요하다. 창출된 일자리를 강진군민의 소득 향상과 적극적으로 연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추가 조성되는 강진산단은 실시설계, 환경영향평가 등 승인 절차를 이행한 뒤 2021년 10월부터 공사에 착공할 계획이다. 2023년 12월 준공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