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전남도, 귀농어․귀촌 어울림대회 성료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정치

전남도, 귀농어․귀촌 어울림대회 성료

‘내 삶이 바뀌는 전남 행복시대’ 다짐 결의

게재 2019-12-04 17:08:18
김영록 전남지사가 4일 화순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19 귀농어·귀촌 어울림대회에 참석해 귀농어귀촌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자들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전남도 제공
김영록 전남지사가 4일 화순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19 귀농어·귀촌 어울림대회에 참석해 귀농어귀촌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자들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전남도 제공

전남도는 4일 화순 하니움 문화스포츠센터에서 지역과 소통하고 화합하는 '2019년 귀농어귀촌 어울림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영록 전남지사를 비롯한 구충곤 화순군수, 김석기 농협 전남지역본부장 등 농업 관련 기관단체장과 김호영 전남4-H연합회장, 농업인단체 대표, 귀농어귀촌인 등 7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마을 주민들과 함께 공동 사업을 추진하고, 노인들에게 점심제공 등 지역화합과 귀농어귀촌 활성화에 기여한 공으로 담양군 귀농귀촌협의회 배인기 회장 등 10명에게 도지사 표창을 시상했다.

귀농어귀촌 활성화 시책추진 시·군 종합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고흥군 등 9개 시·군에 대해서도 시상이 이뤄졌다.

특히 이날 전남귀농어귀촌인연합회(회장 양동철)와 전남 4-H연합회(회장 김호영)는 상호 소통과 화합으로 지역공동체 활력을 높이고 '내 삶이 바뀌는 전남 행복시대'를 만들어 갈 것을 다짐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매년 4만여명이 전남으로 귀농어귀촌을 하고 있고, 그 중 40대 이하가 38%를 차지하고 있어 농어촌이 활기를 띠고 있다'"며 "귀농어귀촌인이 전남에서 꿈과 희망을 키워 나갈 수 있도록 더욱 꼼꼼히 살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