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조선대 女배드민턴, 협회장기 전국종별대회 단체전 우승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포츠

조선대 女배드민턴, 협회장기 전국종별대회 단체전 우승

1984년 이후 38년 만 정상
안혜원 개인단식 동메달

게재 2022-07-21 16:03:58
2022 대한배드민턴협회장기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에서 여대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조선대 여자배드민턴 선수단. 조선대 배드민턴팀 제공
2022 대한배드민턴협회장기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에서 여대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조선대 여자배드민턴 선수단. 조선대 배드민턴팀 제공

조선대 여자배드민턴팀이 2022 대한배드민턴협회장기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에서 단체전 정상에 올랐다. 1984년 대회 이후 38년 만의 이 대회 단체전 우승이다.

유서연(4년)·안혜원·김혜선(이상 3년)·엄수빈·정은영(이상 2년)·배주영·김민경(이상 1년)으로 구성된 조선대 여자배드민턴팀은 21일 해남 우슬체육관에서 끝난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1개와 동메달 1개를 획득했다.

조선대 여자배드민턴팀은 대회 여대부 단체전 결승에서 인천대를 3-2로 누르고 우승을 차지했다.

조선대는 1경기 단식의 유서연과 2경기 단식의 안혜원이 각각 인천대 고효정과 조혜린을 각각 2-0으로 꺾고 세트스코어 2-0으로 앞서며 기선을 제압했다.

이어 3경기 복식의 엄수빈-김혜선이 0-2로, 4경기 복식의 유서연-안혜원이 1-2로 연달아 지며 세트스코어 2-2 동점이 됐다.

조선대는 5경기 단식의 배주영이 인천대 고은아를 2-1로 꺾으며 우승을 확정지었다.

이번 우승으로 조선대 여자배드민턴팀은 1984년 이 대회 우승 이후 38년 만에 두 번째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안혜원은 여대부 개인단식에서 동메달을 추가했다. 안혜원은 개인단식 준결승에서 정민(한국체대)을 상대로 선전을 펼쳤으나 1-2(19-21, 21-17, 13-21)로 졌다.

김동현 조선대 배드민턴 감독은 "38년 만에 이 대회 단체전 우승을 차지해 기쁘다"며 "장학금 지원이 이뤄지 않는 등 지원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선수들이 '하고자 하는' 강한 의지로 열심히 훈련한 데다 선수들의 성장을 도와준 광주스포츠과학연구소의 지원이 좋은 결과를 낸 것 같다"고 말했다.

2022 대한배드민턴협회장기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에서 여대부 개인단식 동메달을 획득한 조선대 안혜원. 조선대 배드민턴팀 제공
2022 대한배드민턴협회장기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에서 여대부 개인단식 동메달을 획득한 조선대 안혜원. 조선대 배드민턴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