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화순전남대병원 "전남 미래성장동력·백신 허브 견인"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화순전남대병원 "전남 미래성장동력·백신 허브 견인"

‘화순바이오메디컬 워크숍’ 10주년 행사

게재 2019-09-05 16:11:31
화순바이오메디컬 워크숍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화순바이오메디컬 워크숍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올해로 10주년을 맞은 '화순바이오메디컬 워크숍(HBMW)'이 전남의 미래성장동력인 생물의약산업을 견인하는 연례학술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화순전남대병원(원장 정신) 의생명연구원(원장 민정준)과 화순군(군수 구충곤)은 최근 병원옆 전남대 의대 화순캠퍼스 강당과 강의실에서 워크숍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삼용 전남대학교병원장, 김경근 전남대 의과대학장을 비롯 전남도·화순군 등 지자체, 화순전남대병원·전남대 대학원 분자의과학협동과정의 연구진, 전남생물의약연구센터·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 헬스케어연구소·녹십자 화순공장· 등 바이오·백신 관련 기관과 기업들이 대거 참여했다. 전남테크노파크(원장 유동국)도 긴밀한 상호협력을 위해 올해부터 합류했다.

이번 워크숍은 화순전남대병원이 지난 6월 정부가 주도하는 53억원 규모의 지역 거점 '혁신형 의사과학자 공동연구사업'을 수주해 백신특구내 협업연구 기반을 강화하는 호재 속에 더욱 활기를 띠었다.

참가자들은 산-학-연-병-관이 함께 하는 화순바이오메디컬클러스터(HBMC)의 협력과 전남의 생물의약산업 활성화 방안에 관해 논의했다. 특히 백신개발과 암면역치료, 항노화 연구의 발전방안을 집중 협의하기도 했다. 정은미 산업연구원 성장동력산업연구본부장의 '디지털 전환과 한국산업의 전망' 등 초청강연도 병행됐다.

정신 원장은 "전남도와 화순군의 아낌없는 지원을 바탕으로, 화순백신특구내 각 구성원들의 연구· 협력이 시너지 효과를 내도록 적극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