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천둥·번개 동반 5~40㎜ 비… 해안가 강풍예비특보
  • 페이스북
  • 유튜브
  • 네이버
  • 인스타그램
  • 카카오플러스
검색 입력폼
날씨
광주·전남, 천둥·번개 동반 5~40㎜ 비… 해안가 강풍예비특보
  • 입력 : 2022. 11.12(토) 09:40
  • 뉴시스
해안가 지역을 중심으로 강풍예비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광주와 전남지역에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리겠다.
12일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밤 거문도·초도, 13일 새벽 흑산도·홍도, 13일 오전 영광·함평·무안·신안·목포·해남·진도·여수지역에 강풍예비특보가 발효됐으며 남해서부동쪽먼바다, 서해남부북쪽먼바다, 서해남부남쪽먼바다, 서해남부앞바다에는 풍랑예비특보가 내려졌다.
또 이날부터 13일까지 광주와 전남지역은 저기압의 영향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비는 전남 남해안부터 시작돼 오후부터 내륙으로 확대돼 13일 오전까지 내리겠으며 예상 강수량은 광주·전남 내륙 5~30㎜, 전남동부남해안 10~40㎜이다.
바람은 초속 9~16m, 순간풍속 20m, 산간지역 25m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 것으로 예상돼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기온은 20도~24도가 예상되지만 바람이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추위를 느낄 것으로 예측된다.
광주기상청 관계자는 "비가 오는 지역은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럽겠다"며 "나들이객 등은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뉴시스 newsis@newsi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