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태풍 '오마이스' 오전중 소멸…비는 오후께 그쳐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태풍 '오마이스' 오전중 소멸…비는 오후께 그쳐

게재 2021-08-24 05:47:10

24일 오전 9시께 태풍 '오마이스'가 온대저기압으로 약화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태풍과 서해상에서 다가오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이날 전국 곳곳에서 비가 내리겠다. 비는 오후 들어 남부 지방부터 그치기 시작하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제 12호 태풍 오마이스는 이날 오전 9시께 울릉도 북서쪽 약 60㎞ 부근 해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변질될 것으로 보인다.

다만 태풍의 여파로 제주도와 남부 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가 쏟아지겠다. 서해상에서 다가오는 저기압도 영향을 발휘해 전국적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겠다.

특히 낮까지 전남권·경남권·제주도를 중심으로 70㎜이상, 그 밖의 지역에서는 시간 당 30~50㎜ 내외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가능성이 있다.

제주도 전 해상과 남해 상, 서해 남부 해상에는 바람이 50~70㎞/h(14~20㎧)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은 2.0~4m, 최대 5m 이상으로 매우 높게 일겠다. 이에 소형 선박은 안전한 곳으로 이동하고,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또한 그 밖의 서해상은 이날까지, 동해상은 모레까지 바람이 35~60㎞/h(10~16㎧)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4m로 매우 높게 일겠다.

아침 최저 기온은 20~26도, 낮 최고 기온은 25~31도를 오가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22도, 인천 22도, 수원 23도, 춘천 21도, 강릉 22도, 청주 23도, 대전 23도, 전주 24도, 광주 24도, 대구 24도, 부산 24도, 제주 27도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8도, 수원 28도, 춘천 27도, 강릉 27도, 청주 30도, 대전 29도, 전주 30도, 광주 29도, 대구 31도, 부산 28도, 제주 31도다.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비는 이날 낮 12시~6시에 남부 지방부터 차차 그치기 시작하겠다. 중부 지방은 내일 새벽까지 비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23~24일 예상 강수량은 남부 지방·제주도의 경우 100~30㎜다. 남해안·지리산 부근에선 400㎜ 이상이 내리는 곳도 있겠다.

같은 기간 중부 지방·서해 5도·울릉도·독도에 50~150㎜(많은 곳은 200㎜이상)의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