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영산강유역환경청, 봄철 해빙기 화학사고 예방 활동 강화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영산강유역환경청, 봄철 해빙기 화학사고 예방 활동 강화

합동훈련 등 피해 최소화 활동 추진

게재 2021-03-11 14:46:53
영산강유역환경청 전경.영산강유역환경 제공
영산강유역환경청 전경.영산강유역환경 제공

영산강유역환경청(청장 류연기)은 봄철 해빙기(2월~4월) 기간 화학사고 발생을 예방하기 위해 관내 유해화학물질 취급시설 보유사업장을 대상으로 이송배관, 안전 밸브 등 관련 설비 점검, 운반자 안전 수칙 준수 등 안전관리 예방 활동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영산강청은 화학사고 예방을 위해 민-관 협력체를 활용한 화학사고 안전사고 예방 활동, SNS를 활용한 관련법 정보공유, 유관기관 합동훈련 및 순찰활동 강화 등 화학사고 피해 최소화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2019년 ~ 2020년 전국에서 발생한 화학사고 138번 중 해빙기(2월 ~ 4월)에 29건이 발생 해빙기 기간 사고 비중이 21%를 차지했다. 유해화학물질 취급시설의 안전관리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한 시기다.

류연기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안전 예방 활동에 제약이 있지만, 각 사업장에 취급시설 관리 소홀로 인한 화학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자체점검을 강화하는 등 화학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해줄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