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내일부터 다시 강추위에 눈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내일부터 다시 강추위에 눈

최대순간풍속 시속 90km 이상
전남권 대부분 비 또는 눈 소식
전남 북부 최대 15cm 적살 예상

게재 2021-01-27 18:09:52
광주지역에 대설특보가 발효된 지난 7일 북구청 사거리에서 시민들이 휘몰아치는 눈보라속에 출근길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나건호 기자
광주지역에 대설특보가 발효된 지난 7일 북구청 사거리에서 시민들이 휘몰아치는 눈보라속에 출근길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나건호 기자

내일부터 태풍급 강풍이 불며 다시 추워지고 눈이 오겠다.

27일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28일과 29일에 강풍과 강수를 동반, 발달한 저기압이 우리나라 북쪽을 통과하겠다. 그 뒤를 따라 서쪽의 고기압이 빠르게 접근하면서 우리나라 주변의 기압계와 날씨가 급변할 전망이다.

28일 낮 동안 강수 구름대를 동반한 저기압이 우리나라 북쪽을 통과하면서 전남권에 비 또는 눈이 내리겠다.

특히 28일 낮부터 서쪽에서 빠르게 접근하는 고기압에 의해 우리나라 주변의 기압차가 커지면서 북쪽의 찬 공기가 강하게 유입되겠다. 이 영향으로 매우 강한 바람이 불면서 기온이 급격히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찬 바람이 상대적으로 따뜻한 서해상을 지나면서 만들어진 눈구름대의 영향으로 전남권은 29일 오전까지 눈이 이어질 전망이다.

강풍도 이어지겠다.

28일 아침 서해도서를 시작으로 낮부터는 내륙에서도 매우 강한 바람(시속 45~65km, 초속 12~18m)이 불면서 대부분 지역에 강풍 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겠다. 29일까지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전남 북부를 중심으로 눈 소식도 있다.

기상청은 28일에 낮 동안 북쪽을 지나는 저기압에 동반된 구름대가 빠르게 통과하면서 전남권에 비 또는 눈이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28일 오전에 서쪽지역부터 비가 내리기 시작해 낮에는 전남권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다.

저녁부터는 찬 공기가 서해상에 유입되면서 발달한 눈구름대의 영향으로 29일 오전까지 전남북부를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릴 전망이다. 전남 북부는 최대 15cm 이상의 눈이 쌓이는 곳이 있겠으며 대부분 지역(남해안 제외)에 대설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겠다.

광주지방기상청 관계자는 "최근 기온이 평년보다 5~10도 가량 높게 유지되면서 비교적 온화했던 상태에서 기온이 평년보다 5도 정도 낮은 상태로 급격히 낮아지는 만큼 체감하는 추위가 더욱 강하겠다"며 "건강관리에 유의해야하는 것은 물론, 강한 바람으로 체감온도가 실제 기온보다 10℃ 가량 더 낮아지는 만큼 야외업무 종사자는 보온에 각별히 신경 써야한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