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이마트, 겨울맞이 '방한대전' 진행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경제

이마트, 겨울맞이 '방한대전' 진행

난방가전·방한복 최대 50% 할인

게재 2020-11-25 15:57:05
본격적으로 시작된 쌀쌀한 겨울 강추위에 대비해 26일부터 이마트가 난방가전, 방한의류 할인 행사에 나선다. 이마트 광주점 제공
본격적으로 시작된 쌀쌀한 겨울 강추위에 대비해 26일부터 이마트가 난방가전, 방한의류 할인 행사에 나선다. 이마트 광주점 제공

본격적으로 시작된 쌀쌀한 겨울 강추위에 대비해 이마트가 난방가전, 방한의류 할인 행사에 나선다.

이마트는 26일부터 내달 2일까지 일주일간 히터, 전기요, 온열 러그 등의 난방가전과 겨울 의류, 방한 용품 등을 최대 50% 할인 판매하는 '방한 대전'을 진행한다.

이마트는 행사 기간 동안 약 20여 종의 소형 난방가전을 행사카드(이마트e카드, 삼성카드, KB국민카드, 신한카드, 현대카드, NH농협카드, 우리카드)로 구매 시 최대 3만원까지 할인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 '신일 ECO 히터'를 12만9800원에서 3만원 할인된 9만9800원에 판매하며, '보국 스타일리스 파이어 플레이스 PTC히터'는 14만9000원에서 2만원 할인한 12만9000원에 선보인다.

이 밖에도 270㎜의 작은 사이즈로 공기를 태우지 않아 쾌적한 난방이 가능한 '일렉트로맨 미니 PTC히터'는 행사 카드 구매 시 2만48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특히 이마트는 올해 캠핑·차박 등 아웃도어 트렌드 확산과 집콕족 증가로 인한 홈데코 인기에 발맞춰 히터, 전기요 등의 전통적인 난방 가전을 넘어 새로운 난방가전 판매 확대에 나선다.

캠핑족을 대상으로 하는 '보국 사계절 온열침낭(14만 9000원)'은 침낭에 열판이 들어가 약 30~40분만에 최고 50도까지 가열되며, 평균 8시간 30분 정도 사용이 가능하다. 생활방수가 가능하며, 가벼운 무게감으로 겨울엔 온열침낭, 여름엔 이불 대용으로도 사용이 가능한 사계절 상품이다.

또한 홈데코 인기 확산에 맞춰 전기장판을 대체할 '온열 러그'도 함께 선보인다. '보국 온열 러그'는 행사카드 구매 시 2만원 할인된 12만9000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디자인과 보온성 모두 잡은 제품으로 세탁이 가능해 용이하다.

난방가전뿐 아니라 겨울 의류, 방한 용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하는 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이마트는 '데이즈 다운 점퍼' 전 품목을 50% 할인 판매하는 행사를 진행하며, 고기능 냉감 소재인 컴포템프 충전재를 사용해 가볍고 빵빵한 볼륨점퍼인 '찐빵점퍼'는 30% 할인해 각 2만7930원에서 4만8930원에 판매한다.

이 밖에도 히트필 소재를 사용해 따뜻한 '데이즈 히트필 방한 잡화(장갑, 귀마개, 비니모, 넥워머 등)'는 2개 구매 시 50%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으며, 방한 슬리퍼, 부츠 등 전 품목을 30% 할인 판매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