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전남일보 인사이트 포럼-지역 소멸의 시대, 지속가능은 가능한가?>강연1 =김홍탁 전남일보 총괄 콘텐츠 디렉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페셜

전남일보 인사이트 포럼-지역 소멸의 시대, 지속가능은 가능한가?>강연1 =김홍탁 전남일보 총괄 콘텐츠 디렉터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창의적 솔루션(Creative Solution)
원조(Aid)에서 창의적 해결책(Creative Solution)으로

게재 2019-09-04 12:57:55

김홍탁 전남일보 총괄 콘텐츠 디렉터
김홍탁 전남일보 총괄 콘텐츠 디렉터

"세상을 돕기 위해 당신의 창의력을 활용하라Use your creativity to help." 이 선언적 문구는 빌 앤드 멀린다 게이츠 재단Bill & Melinda Gates Foundation 건물에 들어서면 제일 처음 마주치게 되는 문구다. 현시대 지속가능한 사회를 위한 활동에 가장 큰 영향력을 행사해온 빌 게이츠는 이 재단을 중심으로 세상의 문제를 해결하는 일을 과학화, 체계화했다.

중요한 것은 빌 게이츠가 자신의 사업을 규정짓는 철학적 명제에 '창의성creativity'이라는 단어를 넣었다는 점이다. 그의 경험상 창의적 사고 없이는 실제로 작동하는 솔루션을 제공할 수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지금까지 여러 국제기구나 NGO들이 저개발국 지원 사업을 해왔지만, 근본적인 해결책이라기보다는 급한 불을 끄기 위한 원조 업무가 대부분이었다. 예를 들어 아프리카에 퍼져 있는 에이즈 예방을 위해 콘돔을 나눠줬다. 그러나 나 몰라라 하는 그곳 남자들의 습관을 바꾸지는 못했다. 결국 남자들의 콘돔 사용 습관을 정착시키는 솔루션이 없었기에 콘돔은 무용지물이었다. 이러한 사실은, 원조 업무도 크리에이티브 솔루션에 입각한 플랫폼이 되지 않으면, 즉 지속가능성이 담보되지 않는다면, 그저 물적·인적 자원을 깨진 독에 쏟아 붓는 형국이 되기 십상이라는 점을 알려준다. 2015년 유엔이 전세계에 만연한 핵심문제 17개를 선정하고 국가,기업,개인 차원에서 체계적으로 해결해나가려는 지속가능발전목표(SDGs:Sustainable Development Goals)를 설정한 것도 같은 판단에 기초한다.

더욱이 새로운 바이러스의 출현, 급작스러운 테러와 늘어나는 난민, 자연 생태계의 파괴 등 일상생활의 안전을 위협하는 요소들이 증폭되는 이 시대에 적시에 지속가능한 해결 방법을 고안하기 위해서는 민첩성agility이 요구된다. 그것은 빠르게 제품을 생산하고 공급해야 했던 산업시대의 중요한 화두인 속도전fast과는 다른 문제다. 유연하고 적합한 솔루션을 적시에 제공한다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기에 창의력이 접목된 해결책, 즉 크리에이티브 솔루션의 중요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 전 세계 인플루언서들과 유엔 같은 국제기구가 집단지성의 힘을 빌어 크리에이티브 솔루션의 플랫폼을 만들려고 시도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특히 창의적 사고를 통해 브랜드가 처한 문제점을 해결해왔던 수많은 광고인들이 자신의 지식과 경험을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데 쏟으면서 최근 10여년 동안 지속가능성을 구현한 수많은 솔루션을 탄생시켰다. 그들은 사람과 문화의 인사이트를 탐구하는 전문성이 있었기에 실질적인 솔루션을 찾아내는데 탁월한 능력을 발휘했다. '적시에timely 상황에 맞는optimized 실질적인practical 해결책'을 뜻하는 키워드 '크리에이티브 솔루션' 은 이제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들어가는 구동력이 될 것이다.

김홍탁 전남일보 총괄 콘텐츠 디렉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