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순천 장안창작마당, 감미로운 선율로 이야기 나눈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순천 장안창작마당, 감미로운 선율로 이야기 나눈다

매주 수요일 미니 콘서트

게재 2022-06-27 15:17:22

순천시가 오는 11월까지 창작예술촌 장안창작마당에서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즐기는 상설 공연 '장안쌀롱'을 개최한다. 순천시 제공
순천시가 오는 11월까지 창작예술촌 장안창작마당에서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즐기는 상설 공연 '장안쌀롱'을 개최한다. 순천시 제공

순천시는 오는 11월까지 창작예술촌 장안창작마당에서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즐기는 상설 공연 '장안쌀롱'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장안쌀롱'은 매주 수요일 장안창작마당에서 진행되는 미니 콘서트로, 복합문화공간인 장안창작마당을 음악 카페처럼 활용해 진행되는 상설 공연 프로그램이다.

문화의 거리를 찾는 시민들이 지친 일상에서 문화예술을 즐기고 순천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잠깐동안의 쉼을 제공해 체류 시간을 늘리기 위해 기획됐다.

지난 5월부터 시작된 '장안쌀롱'에는 순천 농산어촌 학교에서 문화예술교육을 진행하는 클래식 앙상블 블리스, 기타 보컬 김우식, 노래하는 약사 나경아, 남성 포크 듀오 달빛거지들이 참여해 시민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앞으로 추억의 영화음악, 팝송, 애니메이션 OST, 재즈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인이 참여할 예정이며, 오는 29일에는 반도네온 김국주 밴드의 공연이 열린다.

'장안쌀롱'은 매주 수요일 오후 1시에 시작해 40분간 진행되며 올해 11월까지 총 28회 진행된다. 순천시민, 문화의 거리를 찾는 관광객이면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으며 별도의 사전 신청 없이 관람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장안창작마당 운영사무국(061-752-4371)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장안쌀롱'를 관람한 한 시민은 "매주 낮 시간에 음악이 흐르면서 젊은 사람들도 오니까 한적했던 동네에 활기가 생기는 것 같아 좋다. 음악 소리가 문화의 거리를 더 예쁘게 바꾸는 것 같다"고 말했다.

또 순천을 찾은 한 관광객은 "음악 소리를 따라 장안창작마당까지 오게 됐는데 너무 예쁜 공간에서 미니 콘서트를 만나게 되어 반갑다"며 "순천에 대한 좋은 이미지를 갖고 좋은 추억으로 오래 기억이 남을 것 같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