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진도군, 노인 치매 전담형 주·야간 보호센터 문 열어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진도군, 노인 치매 전담형 주·야간 보호센터 문 열어

치매 전문 교육 관리사 집중 돌봄
사회적응·재활 프로그램 운영 등

게재 2022-05-12 15:57:01
지난 5일 진도군이 고금면에 치매 전담형 주·야간 보호센터인 '신진노인복지센터'를 개소했다. 진도군 제공
지난 5일 진도군이 고금면에 치매 전담형 주·야간 보호센터인 '신진노인복지센터'를 개소했다. 진도군 제공

진도군은 지난 5일 고군면에 치매 전담형 주·야간 보호센터인 '신진노인복지센터'를 개소해 환자와 가족들의 어려움이 다소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12일 밝혔다.

진도군에 따르면 4월 기준 총인구가 2만9914명으로 집계됐으며 60세 이상 인구수 1만3000여명중 치매 유병자가 지난해 기준 1302명으로 전체 인구의 9.98%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신진노인복지센터 내 치매 전담형 주․야간보호센터에서는 치매 어르신을 보다 전문적으로 돌보기 위해 치매 전문 교육을 받은 치매전문 간호사와 치매전문 요양보호사, 프로그램 관리자가 치매 어르신 환자(24명) 돌봄을 4명당 요양보호사 1명이 어르신을 돌보고 있다.

치매 전담형 주·야간 보호센터는 인지 재활운동(신개념 치매예방 훈련시스템인 코그니사이클로 근력, 유산소 운동, 인지훈련과 탄성 운동기구인 위케어 밴드운동으로 인지기능 및 신경자극 운동으로 최대 12명 동시에 운동), 건강관리, 치매 예방 교육 및 상담, 인지 재활프로그램 운영, 신체 기능 강화 지원, 일상생활보호 관리, 사회적응 지원 그리고 치매가족을 위한 지원 활동 등을 맡아 도움을 지원하게 된다.

신진노인복지센터 시발점은 1998년 방문 봉사사업으로 조원식 목사와 이옥임 국장, 자원봉사자 10여 명과 의료팀 루까회 의사 2명 간호사 2명이 방문진료, 방문목욕, 이·미용과 도시락 배달, 집수리, 환경개선 등 봉사 활동을 수행하던 중 2001년 재가노인복지 사업을 인가받아 공식적으로 노인복지사업을 시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