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오마이스' 광주·전남 오전부터 영향권…최대 400㎜ 비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오마이스' 광주·전남 오전부터 영향권…최대 400㎜ 비

게재 2021-08-23 08:01:01
12호 태풍 오마이스 진로
12호 태풍 오마이스 진로

23일 북상 중인 제12호 태풍 '오마이스(OMAIS)'이 광주·전남에 영향을 미치며 강풍을 동반한 폭우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광주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기준 태풍 '오마이스'는 일본 오키나와 서북서쪽 약 320㎞ 부근 해상에서 시속 26㎞의 속도로 북진하고 있다.

현재 중심부 기압 992h㎩의 소형 태풍이다. 최대풍속은 초속 23m이며 강풍 반경은 170㎞다.

태풍은 제주 서귀포 남서쪽 해상을 지나 이날 자정께 전남 남해안 인근에 상륙, 오는 24일 오전 3시께 대구 남남서쪽 20㎞ 육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약화될 것으로 예보됐다.

광주·전남은 이날 오전부터 점차 태풍의 영향권에 들겠으며,오후부턴 전 지역에 태풍특보가 내려질 예정이다.

오는 24일까지 광주·전남 예상 강수량은 100~300㎜다. 남해안 또는 지리산 부근에는 4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

특히 24일 오후까지 시간당 70㎜ 이상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같은 기간 남해안을 중심으로 시속 35~65㎞(초속 10~18m)의 강한 바람도 불겠다. 바다의 물결도 5m 이상으로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실시간으로 제공되는 태풍 진로·영향 관련 기상 예보에 귀 기울여야 한다"며 "특히 남해안을 중심으로 저지대 침수·강풍 피해 등이 우려된다. 시설물 안전 점검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