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스텔라 아르투아, 비주얼 아트 전시 '하트비트 스튜디오' 오픈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경제

스텔라 아르투아, 비주얼 아트 전시 '하트비트 스튜디오' 오픈

신사동 가로수길서 21일~5월4일… 심장 박동 따라 바뀌는 인터랙티브 전시 공간

게재 2021-04-13 10:36:55

벨기에 프리미엄 맥주 '스텔라 아르투아(Stella Artois)'가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에서 비주얼 아트 전시 '하트비트 스튜디오'를 연다고 13일 밝혔다.

스텔라 아르투아는 전설적인 뮤지션 레니 크라비츠(Lenny Kravitz)와 함께하는 글로벌 캠페인 '하트비츠 빌리어네어(Heartbeat Billionaire)' 일환으로 체험형 전시 '하트비트 스튜디오'를 마련했다. 전시 기간은 21일부터 5월 4일까지며 네이버 예약을 통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하트비트 스튜디오'는 연인, 친구, 가족 등과 함께 소중한 순간을 나눌 수 있도록 2인 단위로만 관람 가능하며 서로의 가슴 뛰는 순간을 생생하게 체험할 수 있는 4개의 전시 공간으로 이뤄졌다.

2개의 메인 전시 공간은 관람객들에게 각자의 심장 박동이 비주얼 아트로 구현되는 색다른 즐거움을 제공한다. 관람객들은 심장 박동에 맞춰 재생되는 비트위에 드럼 등 다양한 악기 소리를 더해 자신만의 음악을 만들고 비트에 맞춰 깜빡이는 빛을 따라 춤을 추며 특별한 순간을 남길 수 있다. 2인 관람객이 손을 맞잡고 버튼을 누르면 서로의 심장 박동에서 만들어낸 수천개 하트 불꽃이 조명으로 가득차는 둘 만의 특별한 공간도 마련돼 있다.

관람객들은 전시를 기억할 수 있는 스텔라 하트비츠 굿즈도 구매 가능하다. 굿즈는 25억번의 심장 박동에서 영감을 받은 5종의 아이템으로 레니 크라비츠의 바이닐이 들어간 DIY 턴테이블 세트, 챌리스, 티셔츠, 코스터, 에어팟 프로 케이스로 구성돼 있다.

스텔라 아르투아 브랜드 매니저는 "일생 동안 25억번 뛰는 심장 소리에 귀를 기울이다 보면 가장 의미 있는 순간은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하는 것"이라며 "가족, 친구, 연인 등 소중한 사람들과 체험형 전시 '하트비트 스튜디오'에서 방문해 오래도록 마음 속에 간직할 수 있는 특별한 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티켓 예매는 22일 네이버 예약을 통해 가능하다. 21~27일까지 관람, 22일이후에는 28일~5월4일까지 관람을 예약할 수 있다. 총 2인이 함께 방문 날짜, 시간을 지정해 예매한 후 방문하면 된다. '하트비트 스튜디오'는 사회적 거리두기 및 방역 수칙 준수 하에 운영 예정이다.

스텔라 아르투아, 비주얼 아트 전시 '하트비트 스튜디오' 오픈. 오비맥주 제공
스텔라 아르투아, 비주얼 아트 전시 '하트비트 스튜디오' 오픈. 오비맥주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