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eK리그 광주FC 대표 'VPL팀', 인천UTD전 설욕전 다짐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포츠

eK리그 광주FC 대표 'VPL팀', 인천UTD전 설욕전 다짐

1차전 강원FC에 1무 2패 분루 삼켜…"철저한 준비 나설 것"
21일 오후 10시 인천UTD와 2차전 아프리카TV 생중계 예정

게재 2020-12-18 12:00:30
eK리그 광주FC 대표 'VPL팀'. 왼쪽부터 황주호, 김수용, 이재혁. 광주FC 제공
eK리그 광주FC 대표 'VPL팀'. 왼쪽부터 황주호, 김수용, 이재혁. 광주FC 제공

광주FC 대표로 선발된 VPL(Venom Primier League)팀이 'eK리그 2020' 대회에서 인천UTD를 상대로 설욕전을 다짐하고 있다.

광주 VPL팀은 지난 17일 오후 10시 온라인상으로 치러진 eK리그 2020 피파온라인4 대회(1:1 개인전 2회, 2:2 단체전 1회) 1차전 강원FC와의 맞대결에서 1무 2패를 기록, 승점 1점을 적립하며 A조 6위에 올라있다.

따끔한 예방 주사였다. 광주는 1차전에서 많은 승점을 목표로 했지만 강원에게 이른 실점과 저조한 득점으로 패배의 쓴잔을 마셨다.

패배는 아쉽지만 긍정적인 점도 있었다. 개인전으로 치러진 두 경기에선 피파온라인4 내에서도 강한 전력을 지니고 있는 강원에게 밀리는 양상을 보였으나, 단체전에선 VPL팀의 전술인 역습과 세밀한 크로스, 조직적인 팀플레이를 살려 상대를 압박하는 등 한층 나아진 경기력을 선보였다.

광주 VPL팀의 다음 상대는 인천UTD. 광주는 1차전에서 삼킨 분루를 2차전에서 화끈한 득점으로 되갚겠다는 각오다.

주장 김수용씨는 "첫 경기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해 아쉽지만 고작 1라운드가 지났을 뿐이다"며 "저조했던 득점력을 강화하고, 광주만의 자신감있는 플레이를 선보일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광주와 인천의 2차전은 오는 21일 오후 10시 아프리카TV eK리그 공식 방송국(bj.afreecatv.com/ekleague)에서 생중계 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