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군 단위 최초' 장흥군, 아동친화도시 인증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군 단위 최초' 장흥군, 아동친화도시 인증

여성친환도시 이어 두번째 지정
청소년 의회 등 4년 중장기 추진

게재 2020-10-28 16:13:09
장흥군은 전국 군 단위 지역으로 5번째, 전남도 군 단위 지자체 최초로 2018년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에 이어 2020년 아동 친화도시 지위를 확보했다. 장흥군 제공
장흥군은 전국 군 단위 지역으로 5번째, 전남도 군 단위 지자체 최초로 2018년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에 이어 2020년 아동 친화도시 지위를 확보했다. 장흥군 제공

장흥군이 최근 유니세프 아동 친화도시 인증을 받았다.

장흥군은 전국 군 단위 지역으로 5번째, 전남도 군 단위 지자체 최초로 2018년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에 이어 2020년 아동 친화도시 지위를 확보했다고 28일 밝혔다.

군은 4개년 중장기 계획을 통해 아동 친화도시 중점 추진과제를 실천할 계획이다. 단기계획으로는 청소년 참여와 시민의식을 높이기 위한 군정참여와 청소년의회를 운영 지원한다.

아동·청소년의 문화공간 활성화를 위해 여가프로그램도 다양하게 시행할 방침이다. 중기적으로는 가정환경, 보건, 사회서비스 등의 생활환경 개선에 나선다. 장기계획은 아동·청소년의 안전, 교육환경 개선 등이 포함됐다.

장흥군은 여성친화도시에 이어 아동 친화도시 인증을 동시에 확보하면서 사회약자를 위한 친화도시로 거듭날 것으로 보인다.

장흥군은 '아동이 행복한 세상, 장흥이 꿈꾸는 미래'를 비전으로 세우고 추진 전략과 과제를 설정해 아동 친화사업을 추진해 왔다.

장흥군, 아동참여기구, 지역민을 중심으로 한 아동친화도시 추진 체계도 수립했다. 이 같은 노력의 결과로 2020년 10월 '유니세프 아동 친화도시' 인증을 받는 데 성공했다.

앞서 장흥군은 2018년 1월 여성가족부가 선정하는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에 선정됐으나 2016년 여성 대표성 결여 사유로 재지정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군은 이후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을 위해 사업 추진체계와 여성 대표성 강화에 노력을 기울였다.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를 위한 여성리더대학 운영, 군민참여단 활동 강화, 여성이장 및 여성위원 확대, 여성인재 발굴 등의 사업을 추진했다.

여성이 안전도시 조성을 위해서는 공중화장실 안심벨, 어두운 골목길 로고젝터 설치, 임산부 주차장 조성에도 나섰다.

군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평가에서 안전하고 행복한 지역 조성과 여성의 사회참여 확대, 여성의 일자리 창출 등 좋은 점수를 확보했다.

성평등 정책 추진 기반구축, 여성의 경제 사회참여 확대, 지역사회 안전과 건강증진, 일·생활 균형 환경 조성, 여성의 지역사회 활동역량 강화 등 5대 목표를 중점으로 여성친화도시 기반을 다지는 데 장흥군은 노력하고 있다.

정종순 장흥군수는 "아동과 여성이 우리 사회의 구성원으로 당당히 목소리를 내고 권리를 보장 받아야 한다"며, "아동과 여성을 포함해 온 가족이 행복한 가족친화적 사회 분위기를 만들어 갈 것이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