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광양시-피앤오케미칼, 1459억 투자협약 체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광양시-피앤오케미칼, 1459억 투자협약 체결

60명 고용창출 기대

게재 2020-10-14 15:54:45

광양시는 14일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에서 ㈜피앤오케미칼과 1459억 원 투자, 57명의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김종국 ㈜피앤오케미칼 대표, 김영록 전남지사, 정현복 광양시장, 권오봉 여수시장, 김갑섭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장, 여수·광양지역 도의회 의원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 체결로 화학 산업 생태계 구축 성과이자 광양 주요 산업 근간을 이루고 있는 포스코 광양제철소와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피앤오케미칼은 포스코케미칼과 OCI(주)가 합작해 설립한 신설법인이다.

포스코케미칼의 안정적 원료공급과 OCI의 과산화수소 생산 기술과 경험 등 기업의 강점을 최대한 활용해 과산화수소 공장을 설립하며 광양시 태인동 OCI㈜ 광양공장 인근 부지에(4만1529㎡) 1459억 원을 투자하고 57명을 직접 고용한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어려운 국·내외 경제 여건 속에서도 광양시에 대규모 투자해준 기업에 감사드린다"며 "투자가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는 민선 7기 이후 지금까지 88개 기업과 1조 8181억 원 투자협약을 체결했고, 올해 코로나19 상황에도 불구하고 9월 말 기준 11개 기업과 9678억 원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2020년 제3차 투자협약 체결. 광양시 제공
2020년 제3차 투자협약 체결. 광양시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