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함평소방서, 소방시설 불법 행위 신고포상제 운영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정치

함평소방서, 소방시설 불법 행위 신고포상제 운영

피난·방화시설 주위에 물건을 쌓아두는 행위...

게재 2020-09-23 15:58:15

함평소방서는 23일 화재 등 재난발생 시 생명의 문인 비상구를 폐쇄하는 불법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를 연중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고 대상이 되는 소방대상물은 다중이용업소, 판매시설, 복합건축물, 숙박시설, 문화집회시설, 노유자시설 등이다.

비상구 폐쇄는 ▲피난, 방화시설 및 방화구획을 폐쇄하거나 훼손하는 행위 ▲ 피난, 방화시설 및 방화구획의 주위에 물건을 쌓아두거나 장애물을 적치하는 행위 ▲ 피난, 방화시설 및 방화구획의 용도에 장애를 주거나 소방 활동에 지장을 주는 행위 ▲ 피난, 방화시설 및 방화구획을 변경하는 행위 등이다.

신고 접수된 내용은 현장 확인 및 포상심의를 거쳐 진행되며 신고내용이 위법사항으로 확인된 경우 신고자에게 소정의 포상금이 주어지고 불법행위 위반자에게 과태료가 부과된다.

김재승 서장은 "비상구는 생명의 문이라는 자율적인 안전의식을 가져야 한다" 며 "자신 뿐 아니라 타인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비상구에 장애물을 방치하거나 폐쇄하는 행위를 절대 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