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포상금도 상품권으로" 해남상품권 지역경제 활성화 '톡톡'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포상금도 상품권으로" 해남상품권 지역경제 활성화 '톡톡'

1년간 130곳서 16억 7000만원 어치 구매
광주은행·해남교통 등 주요 기업들도 동참

게재 2020-07-20 16:39:20
지난 10일 해남교통 노사가 근로자에게 매월 현금으로 지급하는 무사고 포상금을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유통하기로 합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해남군 제공
지난 10일 해남교통 노사가 근로자에게 매월 현금으로 지급하는 무사고 포상금을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유통하기로 합의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해남군 제공

해남군의 지역사랑화폐가 구매촉진 및 유통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캠페인을 전개하면서 지역경제 활성화의 첨병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군은 관내 기관·단체 및 학교, 기업체 등 대상으로 해남사랑상품권 10억원 구매 릴레이 행사를 추진해 왔다. 지난해 7월부터 시작된 해남사랑상품권 구매릴레이 캠페인은 1년 만에 16억 7000만원의 판매고를 기록하는 성과를 올렸다.

해남사랑상품권 릴레이 구매는 지난해 7월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관내 106개 업체, 16억 7000여만원의 구매 약정 실적을 올리며, 지역상품권을 활성화시켰다.

또한 현금 대신 지역상품권으로 전달하는 등 기업 내부적으로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지난 10일에는 해남교통에서 근로자에게 매월 현금으로 지급하는 무사고 포상금을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유통하기로 노사가 합의했다. 이에 따라 매월 1000만원씩 연간 1억 2000만원을 구매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선기 해남교통 대표는 "지역 자본의 외부 유출을 방지하며,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큰 도움이 되는 해남사랑상품권을 구매함으로써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해남사랑상품권은 지난해 4월 17일 첫 발행을 시작한 이후 올해 6월말까지 총 1200억원 규모를 발행, 910억원이 판매되며 안정적으로 유통되고 있다.

지난해 150억원 규모로 첫 발행된 이래 올해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재정지원 등으로 발행규모를 1050억원까지 크게 늘렸다. 특히 지난 20일부터는 국비 19억 2000만원을 확보, 240억원 규모의 10% 특별할인 판매도 실시하고 있다.

또한 불법환전 등의 부당유통을 방지하고, 지류 형태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모바일 및 전자지역화폐 도입을 검토 중이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관내 기업체 등에서 솔선수범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동참해주는 것에 대해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해남사랑상품권이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운영에 만전을 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남사랑상품권 구매 릴레이 운동 참여는 군 경제산업과 소상공인팀(061-530-5352)으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