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서부소방서에 5살 아이가 전한 마스크 99장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페셜

서부소방서에 5살 아이가 전한 마스크 99장

게재 2020-04-06 17:56:03
한 모자가 5일 오후1시10분께 화정119안전센터를 찾아 마스크를 기부했다. 광주 서부소방서 제공.
한 모자가 5일 오후1시10분께 화정119안전센터를 찾아 마스크를 기부했다. 광주 서부소방서 제공.

5살 난 아이와 엄마가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소방대원들을 위해 마스크 99장이 담긴 상자를 선물했다.

6일 광주 서부소방서(서장 김영돈)는 5일 오후 1시10분께 한 모자가 화정119안전센터에 찾아와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소방관을 위해 마스크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 모자는 "코로나19로 고생하시는 소방대원분들에게 적은 양이지만 기부하고 싶다. 마스크가 필요하신 분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마스크 99장을 전한 뒤 서둘러 발길을 돌렸다.

소방서 직원들은 따뜻한 마음을 널리 나눌 수 있도록 마스크를 사회 취약계층에게 재기부하기로 했다.

김영돈 서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마음을 전해주신 기부자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더욱 사명감을 갖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