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C, 기술 기반 체험형 'ACCex' 새 버전 공개
  • 페이스북
  • 유튜브
  • 네이버
  • 인스타그램
  • 카카오플러스
검색 입력폼
문화일반
ACC, 기술 기반 체험형 'ACCex' 새 버전 공개
자료·연구 성과물 키오스크로 검색
  • 입력 : 2022. 12.05(월) 13:36
  • 최권범 기자
국립아시아문화전당 ACCex 시스템 정면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이 보유한 아시아 문화 자료와 연구 성과물을 무인 안내기(키오스크) 조작만으로 보다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ACC는 아시아문화 관련 전자 자료를 활용한 상설전시인 'ACCex'의 새로운 판(버전)을 오는 13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ACCex'는 ACC의 소장 자료를 선보이는 기술 기반의 체험형 전시다. 사용자가 무인 안내기를 이용해 자료를 검색하면 외부 공개가 제한된 아시아 관련 자료와 ACC의 연구 성과물을 대형 화면으로 체험할 수 있다.
이를 위해 ACC는 사용자가 보다 효율적으로 자료를 열람할 수 있도록 지난해 발표한 ACCex 1.0형의 기능을 개선 중이다. ACC는 보다 향상된 시스템을 개발하기 위해 사용상의 문제점 등 이용객 의견을 수렴한 뒤 ACCex 2.0형을 시험 운영하고 있다.
ACC 아시아문화박물관 이용자는 시스템 시험운영 기간 동안 ACCex 2.0 전시 콘텐츠를 자유롭게 체험할 수 있다. 시스템에 적용된 논리 구조와 설계에 관한 궁금한 사항을 행사장에 상주하는 개발자에게 문의할 수도 있다.
이번에 미리 선보인 시스템 시험가동 결과와 사용자 의견 등을 반영한 최종 개발 결과물은 13일부터 ACC 아시아문화박물관에서 상설 전시한다.
이강현 전당장은 "ACCex 2.0 시스템은 방문자 누구에게나 ACC가 수집한 자료에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최권범 기자 kwonbeom.choi@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