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의 모든 즐거움' 내달 상설공연 다채
  • 페이스북
  • 유튜브
  • 네이버
  • 인스타그램
  • 카카오플러스
검색 입력폼
공연
'국악의 모든 즐거움' 내달 상설공연 다채
판소리·전통무용·관현악 등 마련
  • 입력 : 2022. 01.26(수) 16:03
  • 최권범 기자
광주문화예술회관은 2월1일부터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국악상설공연을 진행한다. 광주문화예술회관 제공
광주문화예술회관이 오는 2월 1일부터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 국악상설공연을 광주공연마루에서 선보인다.
설 당일인 2월1일에는 풍물세상 굿패마루 팀이 '설에 설레임'이라는 주제로 무대를 연다.
굿패마루는 모든 이의 만복과 평안함을 기원하는 '운수대통(運數大通)'부터 관객들에게 희망과 활력을 불어넣는 풍물놀이인 '판굿', 빛고을 오일장의 흥을 해학적으로 풀어낸 '전통연희놀이' 등 코로나19로 지친 관객들에게 활력을 줄 수 있는 재밌는 판을 벌인다.
정월대보름인 15일에는 민간예술단체 올라(Ola) 팀이 한 마음 한 뜻을 모아 복을 기원하는 'BLESS(祝願)', 너와 나 힘을 합쳐 삶을 일구어가는 아름다움을 노래하는 '상사디여' 등의 공연으로 무대를 가득 채운다.
이어 16일에는 ㈔아시아민족음악교류협회가 '국악, 새로이 날다'라는 주제의 공연을 2부로 나눠 진행한다.
제1부에서는 국가무형문화재 제97호로 인정받은 한국 고유의 전통민속춤인 전통무용 '살풀이', 다양한 악기산조들의 가락을 집대성해 기악합주 곡으로 만든 서용석류 '산조합주' 등 전통국악공연을, 제2부에서는 펌키 리듬으로 편곡한 흥보가 중 '박타령' 등의 퓨전국악 공연으로 다채롭고 신명나는 국악 공연이 선보여진다.
전통국악과 판굿, 사물놀이, 국악가요 등 국악의 모든 즐거움을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광주상설공연은 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주 5회 광주공연마루에서 관람할 수 있다. 모든 좌석은 무료며, 자세한 일정 확인과 예매는 광주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또는 전화(062-613-8379)로 하면 된다.
최권범 기자 kwonbeom.choi@jnilb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