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이의리 9승+정해영 30S+류지혁 4안타' KIA, NC 꺾고 5위 사수…3-0승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포츠

'이의리 9승+정해영 30S+류지혁 4안타' KIA, NC 꺾고 5위 사수…3-0승

게재 2022-09-24 20:44:02
24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NC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무실점 호투를 펼친 KIA 이의리. KIA타이거즈 제공
24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NC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6이닝 무실점 호투를 펼친 KIA 이의리. KIA타이거즈 제공

KIA타이거즈가 NC 다이노스를 꺾고 5위를 사수했다. 선발 이의리를 비롯 투수들의 무실점 호투와 류지혁의 결승타에 힘입은 승리다.

KIA는 24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쏠 KBO리그 NC 다이노스와의 시즌 마지막 맞대결에서 3-0로 이겼다.

이날 승리로 NC원정 3연전을 위닝시리즈로 가져간 KIA는 64승 1무 70패, 승률 0.478로 5위 자리를 지키며 6위 NC와의 승차를 1.5로 벌렸다.

KIA 선발 이의리는 6이닝 동안 2피안타 6볼넷 5탈삼진 무실점의 퀄리티스타트 호투를 펼치며 시즌 9승째(10패)를 따냈다.

불펜진도 무실점 호투를 선보였다. 이준영은 7회말 등판해 1.1이닝 무실점을, 장현식은 8회말 1사 후 마운드에 올라 0.2이닝 무실점을 각각 기록했다.

마무리 정해영은 9회말 구원 등판해 1이닝 동안 세타자를 모두 좌익수 뜬공 처리하며 30세이브째를 올렸다. 지난시즌(34세이브)에 이어 2년 연속 30세이브 달성이다.

KIA 타선에선 1번타자 3루수로 선발 출전한 류지혁이 4안타 2타점으로 펄펄 날았다. 2번 좌익수 이창진도 1안타 1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KIA는 2회초 3점을 따내며 승기를 잡았다. 김선빈의 볼넷, 황대인의 좌전안타, 박찬호의 볼넷으로 맞은 2사 만루에서 류지혁이 2타점 우전적시타를 때렸다. 계속된 2사 1·3루에선 이창진이 1타점 우전적시타를 날려 3-0을 만들었다.

KIA는 3회말 3타자 연속 볼넷을 내주며 무사 만루 위기를 맞았으나 박건우, 양의지, 마티니를 상대로 세 타자 연속 삼진 처리하며 위기를 모면했다.

KIA도 4회초 1사 만루 찬스를 살리지 못했다. 이창진의 유격수 병살타로 물러났다.

KIA는 5회초 2사 1·3루와 6회초 2사 1·2루 찬스도 놓치며 추가 득점에 실패했다. 하지만 투수들의 호투로 단 1점도 내주지 않으면서 승리를 거머쥐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