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광양시, 치매 어르신 실종예방 'GPS 배회감지기' 무상 보급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광양시, 치매 어르신 실종예방 'GPS 배회감지기' 무상 보급

스마트폰 앱 활용 실시간 확인

게재 2021-03-22 16:04:17
광양시 치매안심센터가 치매 어르신의 실종을 사전 예방하기 위해 실시간 위치추적이 가능한 손목부착형 '배회감지기'를 무상보급하고 있다. 광양시 제공
광양시 치매안심센터가 치매 어르신의 실종을 사전 예방하기 위해 실시간 위치추적이 가능한 손목부착형 '배회감지기'를 무상보급하고 있다. 광양시 제공

광양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 어르신의 실종을 사전 예방하고 실종 후에도 가족의 품으로 복귀가 가능하도록 실시간 위치추적이 가능한 손목부착형 '배회감지기'를 무상 보급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광양시가 2019년 부터 보급 중인 배회감지기는 위성 위치 확인 시스템(GPS)를 활용한 손목 착용형 시계 단말기로 가족들이 스마트폰 앱을 사용해 치매 어르신의 위치를 실시간으로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시계 단말기는 배회감지기와 앱을 통한 안심존 설정과 이탈 시 경고, 긴급호출 SOS 등 다양한 기능도 갖추고 있다.

광양시는 배회감지기 외에도 고유번호가 기록된 의복부착형 치매 배회 인식표와 치매안심 팔찌 지원도 병행하고 있다. 어르신들이 경찰서나 치매안심센터를 방문하면 사전지문등록 서비스를 받을 수 있고 치매 예방․진단 상담을 위해 치매안심센터 방문 시 원스톱으로 사전지문등록이 가능하다.

광양시는 실종예방 시스템의 적극 활용으로 치매 어르신 가족의 불안감이 크게 감소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손목부착형 배회감지기 신청 및 문의는 광양시 치매안심센터(061-797-4059), 진상면 백학동 기억샘터(061-797-4814)를 통해 가능하며, 치매 어르신 가족이 방문 신청하면 즉시 지급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