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세이브 미얀마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페셜

세이브 미얀마

게재 2021-03-14 16:43:40
미얀마 민주주의를 응원하는 광주시민모임 회원들이 지난 13일 광주 동구 옛 전남도청 본관 앞에서 딴봉띠(시끄러운 소리를 내는 시위) 집회를 열고 쿠데타 저항의 의미로 터메인(여성들이 허리에 둘러서 입는 전통 치마)을 내걸었다. 미얀마에서는 남성이 여성 전통의상인 '터메인' 밑으로 지나갈 경우 남성성을 잃는다는 미신이 있다. 나건호 기자
미얀마 민주주의를 응원하는 광주시민모임 회원들이 지난 13일 광주 동구 옛 전남도청 본관 앞에서 딴봉띠(시끄러운 소리를 내는 시위) 집회를 열고 쿠데타 저항의 의미로 터메인(여성들이 허리에 둘러서 입는 전통 치마)을 내걸었다. 미얀마에서는 남성이 여성 전통의상인 '터메인' 밑으로 지나갈 경우 남성성을 잃는다는 미신이 있다. 나건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