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화순전남대병원, 감염병 예방·관리 '복지부장관상'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화순전남대병원, 감염병 예방·관리 '복지부장관상'

질병관리본부, 우수기관 선정
‘권역중심병원 역할 충실’ 평가

게재 2020-09-13 16:40:39

화순전남대병원 의료진이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감염병 관련 검진을 하고 있다.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화순전남대병원 의료진이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감염병 관련 검진을 하고 있다. 화순전남대병원 제공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 신명근)은 최근 질병관리본부에서 운영하는 '2019년도 감염병 예방·관리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질병관리본부는 의료 관련 감염병 발생시 효과적인 대응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전국 33개 권역중심병원과 190개 참여병원을 지정, 지난해 사업결과를 바탕으로 이번 평가를 실시했다.

권역중심병원인 화순전남대병원은 전남권 14개 참여병원들과 의료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인력교육과 워크숍, 기술 자문 등을 통한 감염병 예방·관리활동을 주도해왔다.

지난 2015년에는 메르스 청정병원으로, 이후 비상상황에 대비해 국가 지정 음압입원치료병상을 신속히 마련하고 모의상황별 훈련도 꾸준히 진행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어진 화순전남대학교병원 감염관리실장은 "전국 국립대병원 최초로 국제의료기관 인증을 받는 등 탄탄한 의료역량으로 환자안전과 의료질 향상을 선도해오고 있다"며 "이를 바탕삼아 권역내 감염관리 수준 향상은 물론 의료 감염병 예방과 확산 방지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