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장성호 수변길 '상품권 교환제' 호응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장성호 수변길 '상품권 교환제' 호응

3000원 내면 장성사랑상품권으로 교환

게재 2020-08-04 16:18:49
사진은 장성호 출렁다리. 장성군 제공
사진은 장성호 출렁다리. 장성군 제공

장성군이 지난 1일부터 시행에 들어간 장성호 수변길 상품권 교환제가 누리꾼들 사이에서 호평을 얻고 있다.

4일 군에 따르면 수변길 상품권 교환제를 다룬 인터넷 기사가 오전 한 때 포털사이트 '다음'의 열독률 높은 뉴스 랭킹 4위에 올랐다.

같은 날 오후 1시 이후에도 300여개의 댓글이 달리는 등 지자체 보도로서는 이례적으로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거웠다.

누리꾼 '나무야'는 "모든 지자체들이 활용해서 지역경제 살리는 마중물 되면 좋을 것"이라고 남겼다. 또다른 누리꾼은 "3000원 내고 상품권으로 돌려받으면 기분 좋을 것 같다"면서 "동네 들러서 국밥 한 그릇에 커피 한 잔이라도 하고 올 것"이라고 전했다. 그밖에 많은 누리꾼들이 장성군에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누리꾼들의 호응에 감사드리며 단 한 건의 의견도 소홀히 하지 않고 상품권 교환제의 개선‧발전 방안 마련에 소중한 지표로 삼겠다"고 말했다.

장성호 수변길 상품권 교환제는 관광객이 수변길 입장 시 교환소에 3000원을 내면 동일한 금액의 장성사랑상품권으로 되돌려받는 제도다. 돌려받은 상품권은 장성 지역 내 1470여 가맹점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