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갓 쪄낸 맛으로 즐겨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갓 쪄낸 맛으로 즐겨요"

곡성 흑찰옥수수 본격 출하

게재 2020-07-15 15:32:45

곡성군의 명물인 흑찰옥수수가 이달들어 본격적인 출하를 시작했다.

흑찰옥수수는 탄수화물과 섬유질, 안토시아닌 성분의 항산화 물질 등 영양 성분이 풍부하다. 특히 비타민B 성분은 여름철 무기력증을 이기는 데 도움을 주고 여름 휴가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곡성군의 흑찰옥수수는 하우스 재배, 부직포 터널 조기재배, 노지재배로 생산한다. 이미 하우스와 부직포 이용 조기재배 생산물량은 20만개 판매가 완료됐다. 노지 재배 흑찰옥수수는 현재 수확 중에 있고, 생옥수수 10개입, 20개입, 30개입 단위(1만900원/10개입)에 포장 판매된다.

곡성 흑찰옥수수는 삼기흑찰옥수영농조합법인과 옥과농협이 운영하는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남도장터, G마켓, 옥션, 롯데홈쇼핑 등 인터넷 판매망과 현장 직판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조합 법인은 흑찰옥수수 본연의 쫄깃하고 고소한 풍미 그대로 소비자에게 전달하기 위해 적기에 수확한 옥수수를 바로 찐 후 영하 40도에서 급냉한 뒤 진공포장해 판매하고 있다.

곡성군은 터널을 이용한 조기재배 기술, 칼슘 등 영양성분 증진을 위한 생육자재 및 포장재를 지원하고 있다. 또한 옥수수 홍수 출하기에 쏟아지는 흑찰옥수수를 가공해 1년 내내 갓 쪄낸 듯 맛있는 흑찰옥수수를 공급하도록 지원하고 있다.

곡성의 명물인 흑찰옥수수가 본격 출하를 시작한 가운데 농민들이 노지재배한 옥수수를 수확하고 있다. 곡성군 제공
곡성의 명물인 흑찰옥수수가 본격 출하를 시작한 가운데 농민들이 노지재배한 옥수수를 수확하고 있다. 곡성군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