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광주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명 추가 누적 129명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행정 의회

광주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7명 추가 누적 129명

방영 당국 역학조사를 통해 접촉자 규모 파악
지난달 27일부터 이날까지 확진 96명 발생

게재 2020-07-08 08:54:37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있는 모습 뉴시스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있는 모습 뉴시스

광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7명 추가돼 누적 환자가 129명으로 늘었다.

8일 광주시에 따르면, 전날 밤부터 이날 오전 사이 지역민 7명이 코로나19 진단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광주 123~129번 환자다.

123번 환자는 70대 여성으로 일곡중앙교회 관련 확진자인 92번 환자의 접촉자다. 증상은 나타나지 않았다.

124·125·127·128번 환자는 광주고시학원 관련 확진자인 117번 환자와 접촉한 것으로 보인다. 50~60대 남성인 이들은 모두 오한, 인후통 등의 증상을 보이고 있다.

50대 여성인 126번 환자는 광륵사 관련 확진자인 35번 환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격리 해제를 앞두고 진행한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129번 환자는 50대 여성으로 기존 확진자가 다녀갔거나 근무했던 SM사우나와 접점이 있다. 별다른 증상은 나타나지 않았다.

방역당국은 이들을 격리 병상으로 옮겨 치료를 하고 있으며, 역학조사를 벌여 이동경로와 접촉자 규모 등을 파악하고 있다.

한편 지난달 27일부터 이날까지 광주에서는 확진자 96명이 발생했다.

감염 경로는 △금양오피스텔 관련 30명 △광주사랑교회 19명 △일곡중앙교회 17명 △아가페실퍼센터 7명 △한울요양원 7명 △광륵사 7명 △광주고시학원 5명 △해외 유입 3명 △SM사우나 1명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