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한전KPS, 코로나19 어려움 겪는 산업경제계 지원 나섰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경제

한전KPS, 코로나19 어려움 겪는 산업경제계 지원 나섰다

전국 화훼농가, 중소기업 ‘회복의 불씨 살리기’ 안간힘

게재 2020-03-29 15:13:31

발전설비 정비 전문회사인 한전KPS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와 중소기업을 돕기 위해 자금 지원 등 다양한 경제활성화 방안을 마련하며 위기 극복을 지원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한전KPS는 산업경제가 침체되고 있는 상황에서 가장 영향을 많이 받는 전국의 화훼농가 살리기에 앞장서고, 중소기업 경영자금 안정화를 위한 대출지원 확대 방안을 마련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산업경제 생태계 기반 유지에 적극 나섰다.

이달 초 한전KPS가 진행한 '사랑나눔 플라워 데이' 행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졸업식, 입학식 등 각종 행사가 취소돼 가격 하락과 판로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화훼농가와 지역 소매업체들의 사업의욕을 북돋았다.

한전KPS 본사에서 '사랑나눔 플라워 데이' 행사를 시작으로 총 1억1000만원의 예산을 추가로 투입해 전국적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전국의 지역 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될 뿐만 아니라 꽃과 화분을 매개로 직원들 간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함으로써 활기찬 조직분위기 전환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지원활동에도 팔을 걷어 붙였다.

한전KPS는 IBK기업은행과 함께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160억원의 중소기업 금융지원 동반성장예탁금을 조성해 중소기업의 자금난 해소에 숨통을 터왔다.

한전KPS와 IBK기업은행 양사는 코로나19로 인한 피해기업(광주·전남, 대구·경북 한정)의 경영자금 압박을 덜어주기 위해 140억원을 추가로 조성해 300억원의 자금으로 지원의 폭을 확대할 계획이다.

자금난으로 대출을 희망하는 중소기업은 IBK 각 지점에서 신청을 통해 신속히 대출받을 수 있으며 기업별 신용도에 따라 결정된 이자율에서 한전KPS가 부여하는 0.70%p 추가 감면 혜택과 IBK기업은행에서 부여하는 추가 감면 혜택을 받게 된다.

중소기업의 계측장비 검교정과 품질보증교육을 지원하는 'S-SURE(Standard-Sure)' 프로그램을 운영해 어려움에 처한 중소기업의 품질 유지와 기술 안정화를 도모한다.

한전KPS가 중소기업의 일부 계측장비를 무료로 교정해 주고 타 전문기관에서 검교정 비용까지 지원하는 사업으로 계측장비 검교정 사업에는 12억 원, 품질보증교육에는 3억 원 등 총 15억 원의 예산을 편성해 중소기업의 경영안정과 상생 협력을 동시에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협력업체 등록 유효기간을 기존 3년에서 3년 6개월로 한시적 연장한다. 등록된 협력업체 332개 업체에 일괄 적용되며 협력 중소기업의 경영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최근 위기상황 극복과 피해지원을 돕기위해 급여 반납 대열에 동참한다.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은 월급여의 120%(월급여 10%×12개월)를, 처실장급 직원은 월급여의 36%(월급여 3%×12개월)를 반납한다는 계획이다. 반납 급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지원하는 재원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지역경제 활성화 및 산업경제 위기극복, 소외계층 및 코로나19 치료 현장 의료진들을 위한 후원에도 온정의 손길을 건넸다.

지난 2월 감염증 확산 초기 지역 내 취약계층을 보호하기 위해 일회용 마스크 1만 장 및 손 세정제 등 위생용품 구입을 위한 성금 2000만 원을 나주시에 전달했으며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후원금 5000만 원을 기탁한 바 있다.

한전KPS 상임감사와 감사실 직원들은 자율적으로 모금한 210만 원을 국군 간호장교 구호활동 지원금으로 전달했으며 전국 사업소에서는 1700만 원 상당의 지원금을 활용해 각 지역의 위기상황 극복에 힘을 보탰다.

한편, 한전KPS는 '나누는 세상, 함께하는 세상' 슬로건 아래 지난 2005년 '한마음 봉사단'을 창단,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한전KPS는 그 동안 어린이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희망터전만들기' 사업을 벌여 왔다. 지역사회 어르신들의 동절기 주택효율 개선사업인 '온기(溫技) Dream' 프로그램, 어린이 보호 교통안전 캠페인 '옐로카드' 사업 등 사회적 책임 실현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주민과 지역사회를 위한 사랑 나눔을 실천해나가고 있다.

한전KPS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와 중소기업을 돕기위해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며 고통을 나누고 있다"며 "국민의 기업으로서 국가 위기상황에 앞장설 것이며 사회적 가치 구현에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