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광주·전남, 올해 첫 매입임대주택 248가구 입주자 모집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경제

광주·전남, 올해 첫 매입임대주택 248가구 입주자 모집

국토부, 17일부터 진행

게재 2020-02-06 15:57:00

광주·전남지역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한 매입임대주택 248가구 입주를 모집한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17일부터 전국 16개 시·도에서 청년과 신혼부부를 위한 공공 매입‧전세 임대주택의 20년도 제1차 입주자 모집을 시작한다고 6일 밝혔다.

광주에서는 △청년임대주택 78가구 △신혼부부임대주택Ⅰ 65가구 △신혼부부임대주택 Ⅱ 46가구 등 189가구, 전남은 △신혼부부임대주택Ⅰ 59가구 등 248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전국 모집물량은 매입‧전세 임대주택 모두 2만7968가구로 2월 중에 입주신청을 하면, 오는 3월부터 입주가 가능하다.

올해부터는 입주자 모집 자격이 크게 완화됐다.

소득·자산 등 자격조건에 따라 부모 거주지와 같은 지역에 소재한 청년에게도 매입·전세 공공임대주택에 선순위로 입주 신청이 가능하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바로 계약 서비스'도 도입됐다.

그동안 전세임대주택을 구하러 중개사무소 여러 곳을 다니는 불편함과 번거로움이 있었지만, 전세임대뱅크에 전세임대주택으로 계약 가능한 물건이 등재돼 있어 입주지역, 지원 금액에 맞는 주택을 편리하게 계약할 수 있다.

신청을 희망하는 청년과 신혼부부는 오는 17일부터 한국토지주택공사 청약센터 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문과 마이홈 콜센터를 통해 하면되고 공고문에 따라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청년 매입임대주택에 대해 의문난 사항은 7일 오후6시부터 국토교통부 유투브 채널을 통해 임대주택의 내부 구조‧입주 조건 등을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