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함평군, 녹병 감염된 회화나무 제거·교체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함평군, 녹병 감염된 회화나무 제거·교체

8월 태풍 대비 이달 작업 예정

게재 2021-07-20 15:26:51
평군은 이달 말까지 함평읍 일원의 녹병에 감염된 회화나무 139그루를 제거하고 올해안에 다른 수종으로 교체한다.
평군은 이달 말까지 함평읍 일원의 녹병에 감염된 회화나무 139그루를 제거하고 올해안에 다른 수종으로 교체한다.

함평군은 이달 말까지 함평읍 일원(함평군청-함평군산림조합-함평학다리고등학교)의 녹병에 감염된 회화나무 139그루를 제거하고 올해안에 다른 수종으로 교체한다고 20일 밝혔다.

녹병에 감염된 회화나무는 도로 경관을 저해할 뿐만 아니라 태풍 등 자연재해 발생 시 도복으로 인명이나 가옥 등에 큰 피해를 주는 등 대형사고로 이어질 우려가 높다.

녹병은 가지와 줄기에 방충형 혹이 형성 되면서 균열이 생기는 바이러스성 감염병이다. 한 번 감염된 회화나무는 제거 외에는 특별한 치료방법이 없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실제로 지난해 8월 강풍을 동반한 기습 폭우에 일부 가로수가 쓰러져 도로를 덮는 등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

또한 무성한 가지로 인해 상가의 간판을 가리거나 낙엽 등으로 잦은 민원이 제기되고 있으며, 좁은 인도를 점유하고 있는 가로수로 인한 보행자의 통행불편은 물론 뿌리 부분의 왕성한 생장력으로 보도블럭이 들떠 오르는 등의 문제가 발생했다.

함평군 관계자는 "앞으로 체계적인 가로수 관리를 통해 감염목이 발생되지 않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신규 식재 사업은 식재 적기인 가을 경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