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컬러 마케팅' 곡성읍 시가지 핑크색 입힌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컬러 마케팅' 곡성읍 시가지 핑크색 입힌다

곡성읍 리본프로젝트 경관협정 사업 추진
550m구간 도로, 상가외벽, 간판 등 정비

게재 2021-04-06 15:32:22
곡성읍 시가지 550m구간을 핑크색을 입히는 '리본프로젝트 경관협정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곡성군 제공
곡성읍 시가지 550m구간을 핑크색을 입히는 '리본프로젝트 경관협정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곡성군 제공

곡성군 읍내 시가지가 핑크빛으로의 변신을 예고했다.

6일 곡성군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곡성군 경관위원회는 곡성읍 리본프로젝트 경관협정을 승인 의결되면서 곡성읍 리본프로젝트 경관협정 사업이 본격 추진된다.

지난해 5월 26일 리본프로젝트 경관협정수립을 추진한지 약 10개월만이다.

이번 경관협정 사업은 곡성군에서 추진하는 '리본프로젝트'의 일환이다. 리본 프로젝트는 도로 개선, 비빌언덕25 신축, 상가 외벽 및 간판 개선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그 중 상가 외벽과 간판 개선을 추진하는 경관협정 사업은 약 550m에 달하는 중앙로 일대 외부 경관을 새롭게 꾸며 지역만의 특색 있는 거리로 조성하는 것이다.

경관협정 사업이 계획대로 진행된다면 곡성읍 중앙로 일대 시가지 상가 벽면에는 핑크색이 가미되며 한층 화사해질 것으로 보인다.

전문 용역 결과 곡성세계장미축제, 석곡 코스모스, 섬진강변 철쭉에 근거해 곡성을 대표하는 색으로 핑크색이 제안된 결과다.

핑크색 단색시 단조로움을 해소하기 위해 주조색과 보조색은 아이보리 등을 사용하고, 핑크색은 강조색으로만 사용된다.

또한 건물의 형태나 외벽의 질감 등을 고려해 사선, 직선, 사각형 패턴 등 다양하게 도색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미적 균형과 조화를 통해 한층 수준 높은 시가지 경관을 보여주겠다는 것이다.

디자인 간판은 '뉴트로'를 기본 콘셉트로 한다. 지역이 갖고 있는 옛스러움은 살리면서 현대적인 트렌디함도 놓치지 않겠다는 것이다. 또한 전체적으로는 통일성을 갖되 상가별로 개성을 살려 안정감과 변화미를 동시에 추구한다.

복고적인 서체와 픽토그램(그림문자)을 사용하고, 디자인 가이드를 설정해 간판에 사용되는 다양한 디자인 요소들에 질서를 부여하는 것이다.

곡성군 관계자는 "주민 주도로 경관 협정을 맺어서 추진하는 사업인만큼 사업 이후에도 거리를 스스로 가꾸고 개선해나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