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신안 퍼플섬' 반월박지도, 해외방송도 반했다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신안 퍼플섬' 반월박지도, 해외방송도 반했다

홍콩 이어 독일 위성방송

게재 2020-10-04 15:10:11
독일 최대 위성TV 방송국 프로지벤(Prosieben) 촬영팀이 최근 신안 반월박지도를 찾아 심층취재를 하고 있다. 신안군 제공
독일 최대 위성TV 방송국 프로지벤(Prosieben) 촬영팀이 최근 신안 반월박지도를 찾아 심층취재를 하고 있다. 신안군 제공

'퍼플섬'인 신안 반월박지도의 유명세가 홍콩에 이어 독일까지 알려졌다.

지난 9월 27일 독일 최대 위성TV 방송국 프로지벤(Prosieben) 촬영팀이 신안군 안좌면에 소재한 퍼플섬 반월박지도를 심층 취재하러 왔다.

촬영팀은 이날 1.46㎞의 보라색 다리인 퍼플교와 달빛이 머무는 문브릿지, 마을카페, 아스타 꽃 정원 등 곳곳을 카메라에 담았다.

옹기종기 앉은 남도의 마을풍경과 섬 주민생활 등을 자세히 촬영했다. 마을 주민들도 외국 방송국 취재에 호기심을 가지며 반가워했다.

신안군은 최근 퍼플교 리뉴얼 사업을 완료하고, 문브릿지를 개통해 보라색 꽃들의 정원으로 가는 길에 볼거리를 더했다.

박지도를 퍼플섬으로 선포한 이후 지난 8월부터 입장료를 징수하고 있음에도 하루 평균 1000여명이 넘는 국내·외 관광객이 찾고 있다.

퍼플섬 반월박지도는 이른 봄 보라색 유채를 비롯해 5~6월 라벤더, 9~10월 아스타국화가 만개한 독특한 색채 정원으로 조성, 이곳을 찾는 여행자가 늘고 있다

독일 프로지벤(Prosieben) TV 프로그램 갈릴레오(Galileo)는 독일 전역을 대상으로 100만 이상이 시청한다. 오후 7시 방송 이후 유튜브로 정보를 제공하고 있어 아시아를 넘어 세계 속의 섬으로 각광 받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페이스북 팔로우 약 180만명을 거느리고 있는 홍콩에서 발행되는 유명 여행잡지에 소개된 데 이어 독일인들이 즐겨보는 TV 프로그램에 소개될 정도로 반월 박지도가 아시아를 넘어 세계 속의 섬으로 부상하고 있다"며 "가고 싶은 섬 반월 박지도를 더욱 아름답게 가꾸어 세계인들이 주목하는 명소로 잘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