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영산강환경청 "광주·전남 수돗물, 유충으로부터 안전"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영산강환경청 "광주·전남 수돗물, 유충으로부터 안전"

게재 2020-07-27 17:17:48

영산강유역환경청은 수돗물 관련 민원 7건을 분석하고 관내 정수장 107개소를 일제 점검한 결과, 광주·전남 지역 상수도에는 유충이 서식하지 않는다고 27일 밝혔다.

민원 사례 대부분이 화장실에서 발견되는 나방파리 유충이었다. 일부는 노후 주택에 출현하는 좀벌레, 쌀 세척 과정에서 나온 나방 애벌레 등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지자체·수자원공사와 함께 상수도 공급계통 모든 과정에 대한 현장조사 결과를 종합한 결론이다.

영산강환경청은 수자원공사와 함께 20일부터 수돗물 유충 민원으로 인한 국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체계적인 대응을 지원하고자 태스크포스 팀을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류연기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다행히 현재까지 광주·전남 지역 수돗물은 유충으로부터 안전한 것으로 밝혀졌다"며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긴장의 끈을 놓지 않도록 철저한 대응 체계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

또 추후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된 경우, 조사과정 등을 지역 사회에 투명하게 알리겠다는 뜻도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