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신협, 온(ON)뱅크로 모바일금융 인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경제

신협, 온(ON)뱅크로 모바일금융 인기

간편 모바일뱅킹 서비스 ‘온(ON)뱅크’ 런칭 ‘온(ON)뱅크, 상호금융권 최초 비대면 조합원 가입 가능 출시 두 달만에 가입자 수 8만명·예금 2천억 돌파

게재 2020-03-30 10:54:38

신협 모바일뱅킹 서비스 '온뱅크'가 출시 두 달만에 가입자 수 8만명을 돌파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상호금융권 최초로 모바일로 조합원 가입이 가능하고, 다양한 온라인 전용상품을 통해 우대금리 등 혜택이 풍성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 상호금융권 최초 비대면 가입을 통한 세테크 활용

'온(ON)뱅크'는 상호금융권 최초로 비대면 조합원 가입 및 출자금 계좌개설이 가능하다. 가장 큰 장점은 신협의 비과세 혜택을 직접 조합 창구 방문없이 '온(ON)뱅크'를 통해 이용이 가능해진 점이다. 모바일만으로 누릴 수 있는 비과세 세테크를 활용하기 위해 월평균 400여명이 조합원으로 가입하고 있다.

□ 이용자 편의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사용자 인터페이스

'온(ON)뱅크'는 패턴, 지문, 얼굴, 간편 비밀번호로 가입은 물론 금융거래를 지원한다. 보안매체 없이도 송금(최대 200만원)이 가능하며, SNS(연락처, 카카오톡)이체는 100만원까지 수수료 부담 없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신협의 귀여운 캐릭터 어부바를 전면에 배치하는 등 간결한 디자인으로 체감속도를 향상시키고, 음성인식을 기반으로 메뉴 이동이 가능한 음성뱅킹 서비스를 제공하여 모바일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자도 쉽게 이용이 가능하다. 사용자 편의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덕분에 출시 2달여 만에 약 8만 명이 가입해 인기를 체감하고 있다.

□ '온(ON)뱅크' 전용 상품을 통한 다양한 혜택 제공

'온(ON)뱅크'에서는 신협 예금 평균 금리를 적용한 공통금리 전용상품을 이용할 수 있다. 전용상품인 '유니온 정기적금, 정기예탁금, 자유적립적금'을 통해 비과세 혜택(단, 농특세 1.4%는 부담)을 누릴 수 있다. 온뱅크 전용 예금상품의 인기에 힘입어 출시 후 2달만에 2천억 원의 예금을 유치했다.

또한, 예금관련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이용자의 만족도를 높이고 있는데, ▶여윳돈을 추가이자와 함께 따로 보관할 수 있는 '드리밍박스 서비스', ▶기한부 예금이 만기가 되면 자동으로 해지하거나 재예치하도록 도와주는 '오토마타 서비스', ▶각종 모임의 회비관리를 투명하게 운영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온모임통장'이 유용하다.

경기도 안양시에 사는 40대 직장인 이유진 씨는 "바쁜 직장생활로 신협을 방문할 기회가 없었는데 이번 기회에 조합원 가입을 통해 신협의 비과세 혜택을 누리게 됐다"며 "이번 기회에 가족 생활비통장과 동호회 모임통장도 신협계좌로 전환해 편리하게 이용 중이다"라고 밝혔다.

예금 뿐만 아니라 생계형 긴급자금과 신규대출 수요자를 위해 모바일 신속대출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전용상품인 '815 마이포켓 신용대출금'은 최대 500만 원까지, '815 마이너스통장 대출'은 최대 1억 원까지 대출상품을 제공한다. 815 대출 상품은 방문 또는 별도 서류 제출 없이 2~3분 만에 신속대출이 가능하고 중도상환수수료가 면제되는 간편대출이라 이용자들의 인기가 높다. 또한 햇살론(근로자)도 모바일에서 신청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신협 공제상품 이용과 공제금 청구도 가능하다. 온(ON)뱅크를 통해서 '신협여행자공제(국내·해외)'를 가입하면 최저공제료가 없이 최대 15%할인되고, 신용(체크)카드 및 신협 즉시 출금 결제 등 간편 결제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또한 100만원 이하 소액 공제금 청구(입원·수술·통원·실손의료비)가 가능하고, 모바일 전자서명을 통해 번거로운 종이 서류 작업 없이 공제 청약을 완료할 수 있다.(가능 요건 충족 시)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신협의 온뱅크는 1,300만 이용자들의 금융니즈를 집약해

사용자 편의성을 극대화하는데 초점을 맞췄다"며 "내 손안으로 들어온 신협, 온(ON)뱅크를 통해 우리 국민 누구나 전국 883개 신협을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더욱 든든한 신협이 되겠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