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새 회장, 롯데 이대호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포츠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새 회장, 롯데 이대호

게재 2019-03-24 19:12:24

롯데 자이언츠 이대호(37)가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회장이 됐다.

선수협은 24일 "이대호가 19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된 전체 프로야구 선수들의 투표에서 강력한 지지를 받아 선수협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밝혔다.

이대호는 2년여 동안 공석이던 선수협 회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선수협은 2017년 4월3일 이호준(현 NC 다이노스 코치) 전 회장이 사퇴한 뒤 새 회장을 뽑지 못했다.

선수협은 "이대호는 뛰어난 야구 실력, 풍부한 경험과 리더십으로 선수들을 단합시키고, 선수들의 권익 향상과 KBO리그 발전에 필요한 역할을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대호는 25일 낮 12시 기자회견을 열고 회장 취임 인사와 함께 계획을 밝힐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