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순천시-부산시, 성공적 국제박람회 유치·개최 위해 '맞손'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순천시-부산시, 성공적 국제박람회 유치·개최 위해 '맞손'

상생 협력 지원 업무협약 체결
2030 세계박람회 부산 유치
2023 순천만정원박람회 협력

게재 2022-09-01 15:49:11
1일 순천만국제습지센터 컨퍼런스홀에서 순천시와 부산시 2030세계박람회 부산 유치 및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의 성공 개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노관규 순천시장, 박형준 부산시장. 순천시 제공
1일 순천만국제습지센터 컨퍼런스홀에서 순천시와 부산시 2030세계박람회 부산 유치 및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의 성공 개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노관규 순천시장, 박형준 부산시장. 순천시 제공

순천시와 부산시가 성공적인 국제박람회 유치와 개최를 위해 맞손을 잡았다.

순천시는 순천만국제습지센터 컨퍼런스홀에서 부산시와 2030세계박람회 부산 유치 및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의 성공 개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및 2030세계박람회 부산 유치를 위한 국내외 홍보 및 행사 개최 협력 △낙동강 국가정원 지정·조성에 관한 정책 협조 △정원박람회장 내 부산 참여정원 조성 및 입장권 구입·판매협력 △생태관광 및 정원문화 활성화 정책 상호협력 등 생태 등으로, 두 시는 경제적 협력으로 상생발전을 도모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서 부산시는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장 내 2030부산세계박람회 정원을 조성하여 부산 유치 홍보의 장으로 활용하고, 정원박람회 입장권 구매 약정 및 국내외 홍보 등 박람회 개최에 상호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대한민국 제1호 국가정원을 보유하고 있는 순천시에서는 부산삼락생태공원이 제3호 국가정원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국가정원 지정 및 생태·정원문화 활성화 정책 등에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순천시의 순천만 습지와 부산시의 을숙도 등을 활용한 생태관광, 정원문화 활성화, 기업과 대학 간 인재 교류 등을 추진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제적 공동 발전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대한민국 제1호 국가정원에 방문하게 되어 영광이며, 내년 개최되는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의 성공 개최를 위해 부산 시민들과 함께 힘을 보태겠다"며 "더불어 2030세계박람회가 부산에 유치될 수 있도록 순천시민 여러분의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부산은 과거부터 을숙도 생태공원 조성, 낙동강하구에코센터 건립 등 우리 시와 생태적으로 비슷한 도시로 현재는 국가정원 지정까지 인연이 이어지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세계박람회와 국제정원박람회라는 큰 행사의 유치와 개최를 앞두고 있는 점에서 생태․경제분야의 협력뿐만 아니라 장기적으로는 도시발전과 영호남 화합의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는 도시 전체가 정원이 되는 박람회로 2023년 4월1일부터 10월31일까지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습지, 도심 일원에서 7개월 동안 개최될 예정이다.

2030부산세계박람회는 오는 2023년 11월 최종 개최지 결정을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