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姜 시장, MZ공직자와 즉문즉답 토크쇼 열어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행정 의회

姜 시장, MZ공직자와 즉문즉답 토크쇼 열어

'시장님 당황하셨어요' 주제
송곳 질문에 재치 답변 눈길

게재 2022-07-05 17:24:06
강기정 광주시장이 5일 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정례조회에 참석해 '시장님 당황하셨어요?'라는 주제로 '시청공직자와 토크'를 하고 있다. 광주시 제공
강기정 광주시장이 5일 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린 정례조회에 참석해 '시장님 당황하셨어요?'라는 주제로 '시청공직자와 토크'를 하고 있다. 광주시 제공

강기정 광주시장이 청내 MZ 세대와 소통의 폭을 넓히기 위해 취임 후 첫 정레조회를 '시청공직자와 토크'로 마련했다.

5일 강 시장은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시청공직자와 토크'에서 젊은 공직자들에게 민선 8기 시정에 임하는 자세와 각오 등을 공유했다. '시장님 당황하셨어요?'란 제목으로 진행된 이날 토크쇼는 패널로 자원한 4명의 공직자로부터 질문을 받고 강 시장이 즉답하는 형식으로 진행됐다.

토크 사회자로 나선 나우철 주무관은 "국회의원들이 방송에서는 서로 욕하고 싸우다가도 여의도 술집 가서는 서로 형님, 동생 한다는데 사실인지, 그리고 국민의힘 의원 누구와 친분이 두터운지"를 물었다.

이에 강 시장은 "정당이 다르고 정책이 다르다 보니 싸울 때는 치열하게 싸우지만, 대의를 위해 필요할 때는 확실하게 소통하고 협력한다"고 답했다.

또 다른 직원은 "아파트 값이 너무 올라 내집 마련이 쉽지 않은 세상이 됐다"며 민선 8기 주택정책을 물었다.

이에 강 시장은 "조정대상지역과 관련한 다양한 의견이 있는 것으로 안다"면서 "또한 광주의 주택보급률이 106%에 달하고 오는 2030년까지 필요한 주택에 비해 실제 계획된 공급량이 훨씬 많은 문제도 있다"고 밝혔다.

이어 "집 없는 사람들을 위해 '사회주택' 모델 등 다양한 방안을 고민하겠다"면서 "광주글로벌모터스 노동자들과 약속한 주택문제도 풀어나가는 등 주택정책 전반을 면밀히 살피겠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직원들은 시장의 평소 인적관리, 직원들과의 스킨십 확대 등 다양한 질문과 제안을 내놓기도 했다.

이날 토크쇼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직원들의 송곳 질문과 강 시장의 재치있는 답변이 눈길을 끌었다.

토크쇼를 지켜본 한 직원은 "시장의 일방적 당부 말씀보다 오늘처럼 격의없이 직원들과 소통함으로써 상호 궁금증을 해소하고 시장과 공직자가 민선 8기 시정에 의기투합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평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