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KIA, 훈련보조 선수 이동건 송별 행사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스포츠

KIA, 훈련보조 선수 이동건 송별 행사

13일 롯데전 앞서 꽃다발 등 전달
불펜 포수로 활약·선행도 앞장

게재 2021-04-13 19:29:53
KIA 불펜포수 이동건이 13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린 롯데자이언츠와의 경기에 앞서 가진 송별 행사에서 윌리엄스 감독과 주장 나지완에게 꽃다발을 받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KIA타이거즈 제공
KIA 불펜포수 이동건이 13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린 롯데자이언츠와의 경기에 앞서 가진 송별 행사에서 윌리엄스 감독과 주장 나지완에게 꽃다발을 받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KIA타이거즈 제공

KIA타이거즈가 지난 5년 간 훈련보조 선수로 팀에 헌신한 불펜 포수를 위한 작은 송별식을 열었다.

KIA는 13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린 롯데자이언츠와의 경기에 앞서 훈련보조 선수 이동건 송별 행사를 가졌다.

광주일고-인하대를 졸업한 이동건은 지난 2017년부터 훈련보조(불펜 포수)로 선수들의 훈련에 도왔다.

선수단을 위해 묵묵히 일할 뿐 아니라, 각종 상금이나 용돈을 모아 어려운 이웃들에게 기부하는 등 선행에도 앞장서 선수단에 귀감이 됐다.

하지만 지난 3월을 마지막으로 다른 일을 찾아 떠나면서 아쉬운 작별을 하게 됐다.

구단과 선수단은 이동건에게 고마움의 인사를 전하기 위해 이날 행사를 마련했다. 이화원 대표이사는 이동건에게 골든글러브를, 조계현 단장은 기념 유니폼을 전달했다.

윌리엄스 감독과 주장 나지완도 선수단을 대표해 꽃다발을 전달하며 이동건의 새로운 앞날을 응원했다.

이날 시구는 이동건 선수의 아버지 이시형 씨가 했고, 이동건은 시포자로 나서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마지막 공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