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이스라엘 "화이자 백신, 부작용 0.0032%…임상치보다 낮아"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정치

이스라엘 "화이자 백신, 부작용 0.0032%…임상치보다 낮아"

게재 2021-03-06 21:42:37

이스라엘에서 화이자-바이오엔테크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자가 400만명을 넘어섰지만 심각한 부작용이 보고된 사례는 수백명 수준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스라엘 영자매체 예루살렘 포스트는 5일(현지시간) 코로나19 1회차 접종자 475만5585명 중 부작용 신고자는 9595명, 2회차 접종자 340만8835명 중 부작용 신고자는 8743명이이라고 이스라엘 보건부가 발표한 최신 보고서를 인용해 보도했다. 이 보고서는 지난 1일까지 상황을 반영하고 있다.

대부분 부작용은 경미했다. 1회차 4256명, 2회차 2092명이 접종 부위 등에 통증을 보고했다. 그외 발열이나 통증 같은 일반적인 부작용을 보고한 이들이 1회차 4436명, 2회차 6122명이다. 알레르기 반응은 각각 220명과 101명 수준이다. 이 중 각각 4명과 3명이 과민증(anaphylactic)을 호소했다.

예루살렘 포스트는 경미한 부작용 보고율은 임상시험에서 관찰된 비율보다 낮다고 평가했다. 다만 보건부는 의료 개입을 거부하는 이들 때문에 다소 보고치가 낮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밖에 심각한 부작용을 보고한 이들은 1회차 153명(0.0032%), 2회차 162명이다. 보고된 부작용은 시야 흐림(blurred vision), 폐 흉막염(inflammation of the pulmonary pleura), 심장 염증(inflammation of the hear), 심장 마비(heart attack), 간 손상(liver damage) 등 다양했다.

백신을 맞은 뒤 병원에 입원한 이들은 1회차 62명, 2회차 42명이다. 예루살렘 포스트는 1회차 62명 중 75%가 기저질환자라고 부연했다.

백신 접종 이후 신경계 문제를 보고한 이들은 1회차 487명, 2회차 250명이다. 474명은 지각 이상(따끔거림, 따가움, 오싹함, 화끈함, 저림), 73명은 안면 신경 마비, 28명은 미각 장애, 14명은 의식 상실, 5명은, 일시적 뇌 허혈(일시 뇌졸중), 59명은 알려지지 않은 신경 질환을 보고했다.

백신 접종 후 이상 반응을 보여 입원한 사례는 1차 접종 후 62명, 2회차 접종 후에는 42명이 나왔다. 예루살렘 포스트는 1차 접종 후 입원 사례 중 75%는 접종 전 기저질환을 보유한 경우였다고 전했다.

이스라엘은 화이자-바이오엔테크를 이용해 백신 접종을 하고 있다. 이스라엘은 전세계에서 백신 접종률이 가장 높은 국가 중 하나로 꼽힌다. 5일 보건부에 따르면 490만명 이상이 1회차 접종을 했고, 360만명 이상이 2회차 접종을 마쳤다. 이스라엘 인구는 930만명 정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