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전남농협 '상큼애' 무화과 매출 100억 돌파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전남농협 '상큼애' 무화과 매출 100억 돌파

전남도와 공동브랜드 육성 쾌거

게재 2020-10-29 15:29:08
29일 농협 전남본부에서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과 김경호 전남도 농축식품국장이 참석한 가운데 공동브랜드 '상큼애' 무화과가 연매출 100억원 돌파 기념행사를 가졌다. 전남농협 제공
29일 농협 전남본부에서 김석기 농협전남지역본부장과 김경호 전남도 농축식품국장이 참석한 가운데 공동브랜드 '상큼애' 무화과가 연매출 100억원 돌파 기념행사를 가졌다. 전남농협 제공

농협 전남지역본부와 전남도의 공동브랜드인 '상큼애' 무화과가 브랜드 개발 4년만에 연 매출이 100억원을 돌파했다.

농협 전남본부는 29일 지역본부 8층 회의실에서 전남 공동 브랜드'상큼애' 무화과의 연간 매출액 첫 100억 돌파를 기념하는 행사를 개최했다.

전남 과실공동브랜드 '상큼애'는 전남도와 전남농협이 2016년 과실브랜드 육성지원사업을 통해 공동개발한 도단위 광역브랜드다.

FTA 등 과실 시장개방 확대에 따른 외국의 과실브랜드와 경쟁할 수 있는 전남의 독자적인 공동브랜드를 육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전남농협은 2016년 브랜드공모와 시민투표를 거친 브랜드 개발을 시작으로 패밀리룩 패키지 디자인 개발, 서울, 부산, 대구, 경기 등 전국적인 마케팅을 전개했다.

단감, 무화과, 사과, 만감류, 배 등 취급품목과 참여농가 수를 확대 시키고, 출하량과 출하품질 향상, 출하지역과 참여비율의 확대 등의 성과를 이뤄내고 있다.

김석기 본부장은 "상큼애 무화과의 100억원 돌파는 농가들이 개별적으로 도로에서 팔던 무화과가 이제는 대형마트 인기상품으로 변화하는 과정에서 재배농가의 정성과 노력이 하나하나씩 모여 만들어진 값진 성과"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