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김선동 "차별 없고 빈틈없는 노동존중사회 만들어야"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정치

김선동 "차별 없고 빈틈없는 노동존중사회 만들어야"

순천 예비후보

게재 2020-02-11 17:37:15

김선동(사진) 민중당 순천시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11일 '차별 없고 빈틈없는 노동존중사회'를 강조한 노동공약을 발표했다.

김 예비후보는 "문재인 정부와 20대 국회의 '무늬만 정규직', '줬다 뺏는 최저임금', '주 52시간제 개악' 등 노동법 개악으로 노동자들이 분노하고 있다"고 비판하며 "말뿐인 노동존중 사회 대신 우리 사회의 양극화와 불평등을 해소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김 예비후보는 "하청과 비정규직 노동자가 원청을 대상으로 맘껏 교섭할 수 있도록 하고 4인 이하 사업장 노동권리 보장 등 제도적 장치를 마련하는 것이 우선시돼야 한다"고 밝혔다.

김 예비후보가 제시한 노동공약은 △'공동사용자책임' 도입 및 하청과 비정규직 노동자의 교섭권 보장 △모든 노동자의 노동기본권 보장 및 노동법 사각지대 해소 △프랜차이즈 가맹점주 최저수익 보장 및 알바 최저임금 보장 △실업부조 도입 △노동 관련 집단소송제 도입 및 노동법원 설립 등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