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이인영 "한국당은 김영삼 후예냐, 전두환 후예냐"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정치

이인영 "한국당은 김영삼 후예냐, 전두환 후예냐"

5·18 진상규명위 출범 협조 요구

게재 2019-05-28 17:32:13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28일 "자유한국당은 김영삼의 후예인가, 전두환의 후예인가. 문민정부를 계승한다면 5·18 관련 처리에 동참하라"고 촉구했다. 1995년 5·18 민주화운동 특별법을 제정해 전두환·노태우를 법정에 세웠던 김영삼 전 대통령을 계승했다고 자부하는 한국당이 5·18 진상규명과 망언 의원 징계를 미루고 있는 점을 꼬집은 것이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김영삼 전 대통령의 계승자를 자처하는 한국당은 5·18 망언 3인방의 징계를 유야무야하고 있고, 국회 윤리위 징계절차도 무력화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 원내대표는 또 "5·18 역사왜곡처벌법 처리를 막고,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출범을 지연하고 있다"며 "군부독재와 문민정부 중 자신의 뿌리를 분명히 선택하기 바란다"고 쏘아붙였다.

이 원내대표는 △5·18진상규명특별법 개정과 5·18역사왜곡처벌법 처리 △5·18 진상조사위원회 자당 몫 조사위원 추천 △'5·18 망언 3인방' 징계 등에 대한 한국당의 협조를 촉구하면서, "5월이 가기 전 국회는 광주시민과 유가족들에게 답해야 한다. 국회가 열리는 대로 5·18관련 법안 우선 처리를 위해 노력하겠다. 5월 안에 합의가 가능한 것부터라도 처리되도록 협조를 바란다"고 재차 요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