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한국당 5·18진상조사위 태업 중단하라"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정치

"한국당 5·18진상조사위 태업 중단하라"

광주시의회 정무창 의원

게재 2018-10-23 18:28:02

5·18특별법을 가로막는 자유한국당의 진상규명조사위원 선정 태업을 꼬집는 건의안이 광주시의회에서 발의됐다.

광주시의회 정무창(더불어민주·광산2) 의원은 23일 “1980년 5·18 당시 계엄군이 행했던 국가권력에 의한 인권유린과 폭력‧학살‧암매장 사건 등 왜곡‧은폐된 진실이 제대로 규명될수 있도록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구성 촉구 건의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정 의원은 ‘5·18민주화운동 진상규명을 위한 특별법’이 지난 9월14일 시행됐음에도 자유한국당이 5·18진상규명조사위원을 추천하지 않아 진상규명조사위가 출범하지 못하고 있다며 건의안 발의 배경을 전했다. 건의안에는 빠른 5·18진상규명조사위원회 구성과 함께 전두환씨의 진실고백을 촉구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정 의원은 “38년 동안 감춰왔던 5‧18의 진실이 만천하에 드러나고 한 점 의혹 없이 진실규명이 되도록 국민과 정치권, 정부가 한마음으로 힘을 합쳐 주기를 바라며 자유한국당은 더 이상 법과 국회를 무시하는 태업을 중단하고, 법률과 정당 간 합의에 따라 즉각 특별위원회 구성에 적극적인 의지를 보여줘야 한다”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