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광양시, 도심 빈점포 활용 청년창업지원 대상자 선정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시군별뉴스

광양시, 도심 빈점포 활용 청년창업지원 대상자 선정

1인당 최고 2000만원 지원

게재 2022-07-04 15:12:10
광양 시청. 광양시 제공
광양 시청. 광양시 제공

광양시는 지난달 29일 광양청년꿈터 다목적실에서 도심 빈점포 활용 청년 예비창업자 선정 심사를 통해 최종 10명을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시는 지난달 공개 모집을 통해 청년 예비창업 교육생으로 선발된 후 28시간의 교육을 수료한 18명을 대상으로 창업자의 사업수행 역량, 사업계획서 작성의 충실성, 아이템의 창의성, 실현가능성을 PT 발표와 질의응답을 통해 심도 있고 공정하게 선정했다.

선정자들을 업종별로 살펴보면 카페·음식점 4명, 식품제조가공 2명, 서비스업 2명, 애견 미용 2명이다.

창업지원 대상자로 선정된 10명(팀)에 대해서는 7월 중 업종별 맞춤형 컨설팅을 거쳐 점포 인테리어 비용과 임차료 등 1인당 최고 2000만원을 지원한다.

조선미 전략정책실장은 "최종 선발에서 탈락한 청년 예비창업자들도 타 사업의 창업지원으로 연계하는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며, "선정된 10명에 대해서는 사후 컨설팅 등을 통해 성공적인 창업이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