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화면으로
광주·전남 곳곳에 최대 60㎜ 소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인쇄하기
  • 본문 글씨 크게
  • 본문 글씨 작게
  • 사회

광주·전남 곳곳에 최대 60㎜ 소나기

낮에는 30도 더위

게재 2020-07-15 16:55:28

광주·전남 곳곳에 소나기가 내리고, 비가 그친 뒤엔 기온이 점차 오를 전망이다.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16일 새벽부터 곳곳에 빗방울이 떨어지다가 오후부터 밤사이 광주와 전남 내륙(나주, 장성, 담양, 구례, 곡성)에 소나기가 내린다. 예상 강수량은 5~60㎜다.

광주기상청은 16일과 17일 이틀 간 심한 대기 불안정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 내외의 국지성 소나기가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낮 기온은 30도 부근까지 오르며 덥겠다.

16일 아침 최저기온은 18~20도, 낮 최고기온은 25~29도 분포다. 17일 역시 낮 최고기온이 25~30도 분포로 전날과 비슷하겠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m로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최근 많은 양의 비가 내리면서 지표 부근이 습해졌다. 밤사이 떨어진 기온으로 16일 새벽부터 오전 9시까지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도 있겠다. 출근길 교통안전에 유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