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 C
Gwangju, KR
2019년 12월 14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태그 한겨레신문

태그: 한겨레신문

김동훈 회장

한국기자협회 제47대 회장에 한겨레 김동훈 후보 당선

9일 한국기자협회 제47대 회장 선거에서 기호 3번 한겨례 김동훈 후보가 당선됐다. 한국기자협회 선거관리위원회는 이날 협회 전체 회원을 대상으로 휴대폰 문자 투표를 활용해 직선제로 치러진 회장 선거에서 기호 3번 김동훈 후보가 1만355명의 유권자 가운데 2586표 득표로 제47대 한국기자협회장에 당선됐다고 밝혔다. 투표율은 56.15%를 기록했으며 강진구 후보는 1810표(31.13%), 손대선 후보는 1418표(24.39%)를 얻어 2, 3위를 차지했다. 김 당선자는 2020년 1월1일부터 2...
마한 역사문화권 발전 학술포럼이 13일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열린 가운데 김영록 전남도지사, 서삼석 국회의원, 강인규 나주시장, 전동평 영암군수, 김산 무안군수, 강영구 영광부군수, 이청규 한국고고학회장, 권오영 서울대 교수, 이영철 대한문화재연구원장, 임승경 나주문화재연구소장, 우승희 전남도의회 의원 등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전남도 제공

전남의 뿌리 ‘마한’ 가치 재조명 … 지역 발전 견인

 전남도가 1500년 전 전남의 뿌리를 이룬 '마한'의 역사적 성격과 가치를 재조명하고 이를 기반으로 마한역사 문화권의 진흥과 지역 발전을 이끌기 위한 특별법 제정 공감대 확산에 나섰다.  전남도와 더불어민주당 서삼석 국회의원이 주최하고 전남문화관광재단이 주관한 '마한 역사문화권의 진흥과 지역발전' 학술포럼이 13일 국회 도서관에서 전국 마한 연구 전문가 및 지역 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마한문화권 개발사업 일환으로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수도권에서 열린 이번 포럼은 최근 영암 내...

‘마한역사문화권’ 지속가능 발전 방안 찾는다

 전남도는 13일 오후 2시에 국회도서관 소회의실에서 '마한역사문화권의 진흥과 지역발전'이란 주제의 학술포럼을 개최한다.  마한역사문화권의 발전과 특별법 제정 등 사회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마련된 이번 학술포럼은 서삼석 국회의원, 전남도 주최, 전남문화관광재단이 주관해 개최한다.  '마한역사문화권의 진흥과 지역발전'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학술 포럼은 전남도에서 역점적으로 추진 중인 영산강유역 마한문화권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마련됐다.  1부는 권오영 서울대학교 교수가 '법...
여수시청 전경. 여수시 제공

여수시립도서관, ‘2019 길 위의 인문학’ 운영

여수시는 3·1운동과 임시정부100주년을 기념해 길 위의 인문학 '대한민국 오디세이, 100년' 3차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지난 5월부터 진행해 온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중 마지막 회차인 3차 프로그램의 주제는 '독립운동의 다양한 양상 – 안중근과 이회영'이다. 오는 12일과 19일에 안중근과 이회영에 대한 주제 강의에 이어, 26일에는 강연에서 다뤘던 내용을 바탕으로 장흥과 광주지역 탐방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강의를 맡아 진행하고 있는 김태빈 강사는 지난 3월 YTN 4...

文대통령, 춘추관장 유송화·해외언론 김애경 등 靑 비서관 6명 임명

문재인 대통령은 9일 정무비서관에 복기왕(충남) 전 아산시장을, 국정홍보비서관에 여현호(부산) 한겨레신문 선임기자를 각각 임명했다. 또 제2부속비서관에 신지연(부산) 전 청와대 해외언론비서관, 춘추관장에 유송화(전남 고흥) 전 2부속비서관, 해외언론비서관 김애경(전남 해남) 전 삼일회계법인 변호사, 문화비서관 양현미(서울) 전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장을 임명했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이번 인사는 내년 5월 21대 국회의원 선거 출마를 위해 송인배 전 정무비서관...

한국당 몫 5·18 진상조사위원에 ‘북 개입’ 주장 지만원 거론 ‘ 파문&#...

자유한국당 몫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위원에 5·18 민주화운동을 '북한 특수군의 폭동'이라고 주장한 지만원씨가 위원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와 파문이 일고 있다. 5·18 진상규명조사위원회는 자유한국당의 위원 추천 지연으로 1개월 이상 출범하지 못하고 있다. '한겨레신문'은 자유한국당 내에서 '5·18 민주화운동 진상규명조사위원회' 위원에 극우 논객 지만원씨를 추천하는 방안이 논의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지난 27일자 1면에 보도했다. 지씨는 5·18 민주화운동을 '북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