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 C
Gwangju, KR
2019년 6월 24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태그 정지

태그: 정지

‘대기오염물질 배출’ 광양제철소 조업정지 면하나

대기오염물질 무단 배출 혐의로 행정 처분 대상이 된 포스코 광양제철소가 공장 가동 중단 상황을 피할 수 있을 것인지 관심이다. 23일 전남도에 따르면 도 법무담당관실은 최근 대기오염물질을 무단으로 배출한 혐의로 광양제철소에 대한 청문회를 연 결과 조업정지 10일 대신 과징금 부과로 대체하는 것이 타당하다는 의견을 관련 부서에 제시했다. 전남도는 법무당담관실의 의견을 종합해 조업정지를 내릴지, 과징금을 부과할지를 최종 결정하기로 했다. 과징금이 내려지면 대기환경보존법에 따라 조업정지 10일에 해당하...

대기오염물질 배출 의혹 광양제철소 조업정지 여부 ‘관심’

대기오염물질 무단 배출 의혹을 받고 있는 포스코 광양제철소 고로(용광로) 조업정지 가부를 결정하는 청문이 18일 전남도청에서 열려 관심이 쏠리고 있다. 이날 청문회는 포스코 측이 조업정지 배경이 된 환경오염물질 배출이 공정상 불가피하다는 점과 조업정지로 인해 막대한 손실이 예상된다는 점을 강조하며 전남도 측에 행정조치를 재고해 달라고 요청해 열리게 됐다. 앞서 전남도는 지난 4월 24일 포스코 광양제철소가 용광로를 정비하는 과정에서 별도의 저감장치 없이 안전밸브를 열어 오염물질을 배출했다며 대기환...
포스코 광양제철소 오염물질 배출을 놓고 전남도가 10일간 조업정지 처분을 예고한 데 대해 지역사회가 우려를 표하고 나섰다. 사진은 포스코 광양제철소 전경. 포스코 제공

“포스코 조업 정지, 지역경제 근간 무너뜨려”

철광석을 녹여 쇳물을 만드는 고로(용광로)의 안전밸브 개방에 따른 대기오염 물질 배출 논란으로 포스코 광양제철소에 전남도가 '조업정지 10일' 처분을 예고한 데 대해 지역사회가 큰 우려를 표하고 있다. 조업정지 처분을 내린 전남도는 환경부 결정을 감안한 조치라는 입장이지만, 지역주민들은 조업 정지가 현실화되면 지역경제에 막대한 손실이 예상된다며 재고를 요구하고 나섰다. ● 환경단체 "오염물질 배출" 고발 이번 문제는 환경단체의 고발로 촉발됐다. 현행 대기환경보전법에는 방지 시설을 거치지 않고 오염...

황주홍, 소방관서 수상레저 활동 일시정지권한

민주평화당 황주홍(고흥·보성·장흥·강진) 의원은 9일 신종 수상 레저활동의 인명피해 감소를 위한 '수상레저안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개정안은 내수면 수난 구호 주체인 소방관서의 장에게 수상 레저활동의 안전을 위해 필요하다고 인정되면 위험한 수상 레저활동을 일시 정지하도록 권한을 부여하고, 시정명령 불이행 시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도록 했다. 현행법상 내수면에서의 수상 레저활동에 시정명령 권한은 해양경찰서장 또는 시장·군수·구청장에게 있다. 황 의원은 "소방관서가 일시정지권 ...

광양제철소 조업정지 대신 과징금 물면 안 되나

전남도가 대기오염물질 배출의 책임을 물어 지난 4일 포스코 광양제철소에 조업정지 10일의 행정처분을 사전통지했다. 이에 광양제철소가 지난달 13일 전남도에 의견서 제출 및 청문요청을 했고, 전남도는 오는 18일 광양제철소 행정 처분 관련 청문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포스코 광양제철소뿐 아니라 포항제철소와 충남의 현대제철도 블리더(bleeder)라는 안전밸브 개방으로 무단 오염물질을 배출한 혐의로 조업정지 10일 처분이 내려져 철강업계에 비상이 걸렸다. 블리더는 공정에 이상이 발생하면 고로 폭발을 막...

이개호, 영광 한빛1호기 수동정지 대책 마련 성명 내

더불어민주당 이개호(담양·함평·영광·장성) 의원 등은 한빛1호기 수동 정지 사건과 관련, 영광군민이 납득할 만한 조치와 대책이 마련될 때까지 재가동을 중지하고, 해외 등 제3의 기관에 정밀 조사를 요구했다. 이 의원은 지난 25일 영광군청에서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 정재훈 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성명을 발표했다. 이 자리에는 김준성 영광군수와 전남도의회 장세일, 이장석 의원, 영광군 의회 강필구 의장, 박연숙, 김병원, 하기억, 최은영 의원이 참석했다. ...
전남도의회 의원들이 22일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최근 한빛원전 1호기 수동정지 사건 관련 기자회견을 열고 원자력안전위원회 직무태만을 규탄하고 있다. 최동환 기자 cdstone@jnilbo.com

‘한빛원전 수동정지’ 안전대책 촉구 목소리 확산

최근 한빛원전 1호기 수동정지 사건과 관련해 전남지역 정치권과 시민단체에서 안전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전남도의회는 22일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빛원전 대형사고 위험을 초래한 원자력안전위원회의 직무태만을 강력히 규탄했다. 전남도의원들은 "정부는 부실점검으로 재가동을 승인한 원자력안전위원회 책임자를 즉각 처벌하고 원자력위원회도 관련법과 운영을 소홀히 한 한빛원전 관련자를 원자력 즉각 처벌하라"고 촉구했다. 또 "정부는 원전사고 예방을 위해 재발방지대책을 수립하고...
핵없는세상광주·전남행동이 21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최근 발생한 한빛원전 1호기 수동정지 사고의 위험성을 지적하며 1호기 폐쇄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한빛원전 수동정지’ 전남 정치권 규탄 잇따라…”원안위 직무태만 처벌R...

최근 한빛원전 1호기 수동정지 사태와 관련해 전남지역 정치권에서 책임자 처벌과 재발방지책 촉구가 잇따르고 있다. 전남도의회는 22일 "한빛원전 대형사고 위험을 초래한 원자력안전위원회 직무태만을 강력히 규탄한다"고 밝혔다. 전남도의회 의원들은 이날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는 부실점검으로 재가동을 승인한 원자력안전위원회 책임자를 즉각 처벌하고 원자력위원회도 관련법과 운영을 소홀히 한 한빛원전 관련자를 원자력 즉각 처벌하라"고 주장했다. 의원들은 이번 사고가 발생한 한빛원전 1호기는 ...
핵없는세상광주·전남행동이 21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최근 발생한 한빛원전 1호기 수동정지 사고의 위험성을 지적하며 1호기 폐쇄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뉴시스

한빛 1호기 수동 정지·안전 위반 놓고 탈핵단체·원전 측 공방

최근 한빛원전 1호기에서 발생한 원자로 수동정지와 안전조치 위반 논란 등을 놓고 탈핵단체와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가 공방을 벌이고 있다. 탈핵단체들은 이번 일을 체르노빌 참사에 비유하며 원자로 폐쇄를 주장했다. 반면 원자력본부 측은 안전 설비 정상 작동을 근거로 제기된 의혹을 '과장됐다'며 일축했다. 지역 27개 단체·정당으로 구성된 핵없는세상광주·전남행동은 21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빛원전 1호기가 최근 제어봉 제어능력 측정시험 중 열 출력이 제한치 1...
영광한빛원전 전경.

한빛1호기, 9개월 만에 정상가동 앞두고 원자로 수동정지

9개월 만에 정상가동을 앞두고 있던 한빛원전 1호기(가압경수로형·950㎿) 증기발생기에서 고수위 현상이 발생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빛원자력본부는 지난 10일 오전 10시31분께 한빛 1호기 주급수펌프에서 정지신호가 발생해 보조급수펌프가 자동 기동 됐다고 12일 밝혔다. 보조급수펌프는 정상급수 기능을 상실했을 때 증기발생기에 급수를 공급하는 펌프를 말한다. 이날 한빛1호기는 원자로 특성 시험 중 제어봉 수동 인출 과정에서 원자로 냉각제 온도가 상승하였고, 이로 인해 증기발생기 수위상승으로 모든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