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 C
Gwangju, KR
2019년 12월 8일
전화번호 : 062-527-0015
이메일 : [email protected]
태그 정정

태그: 정정

17일 서울 중구 서울광장에서 열린 FIFA U-20 월드컵 대표팀 환영식에서 대표팀 선수들이 정정용 감독을 헹가래 치고 있다. 뉴시스

‘FIFA대회 준우승’ 새 역사 정정용호, 헹가래로 피날레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정정용호가 시민들의 뜨거운 환영을 받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대한축구협회는 FIFA 주관 남자대회에서 사상 처음으로 준우승이라는 신화를 쓴 대표팀을 위해 17일 낮 12시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에서 성대한 환영 행사를 열었다. 1000명이 넘는 많은 팬들이 행사장을 찾아 정정용호를 열렬히 환호했다. 특히 어린 여성 팬들은 연신 사진을 찍으며 선수들의 일거수일투족에 흥분했다. 대회 최우수선수(MVP) 격인 골든볼을 ...
정정용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 감독. 뉴시스

정정용 감독 “우리 선수들, 한단계 두단계 더 발전할 것”

정정용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 감독은 끝까지 선수들을 감쌌다. 한국 축구 역사상 최고의 성적을 낸 선수들과 뜨거운 성원을 보내준 국민들을 향한 감사의 말도 잊지 않았다. 정 감독은 16일(한국시간) 우크라이나와의 결승 경기 후 "먼저 우리 국민들께 감사드린다. 밤늦은 시간까지 응원을 해주셨다"면서 "우리 선수들 모두 최선을 다해 뛰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선수들은 90분 동안 최선을 다해 전술적, 전략적으로 수행했지만 감독인 내가 부족했다. 좀 더 잘할 수 있던 걸 못해 ...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지난 11일 폴란드 루블린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에콰도르와의 4강전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은 전반 39분 최준의 결승골로 에콰도르를 1-0으로 꺾고 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진출해 15일 우크라이나와 우승을 다툰다.

U-20 우승 문턱에 선 ‘아시아 대표’ 정정용호

정정용호가 한국 축구 나아가 아시아의 자존심을 위해 사상 첫 우승에 도전한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16일 오전 1시(한국시간) 폴란드 우치에서 우크라이나와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폴란드 월드컵 결승전을 치른다. 한국 남자 축구가 FIFA 주관대회에서 결승에 진출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토너먼트에서 일본(16강), 세네갈(8강), 에콰도르(준결승)를 차례로 꺾었다. 아시아 국가로는 역대 세 번째 결승행이다. 카타르가 1981년 호주대회, ...
한국 U20 축구대표팀 이강인(가운데)이 8일(현지시간) 폴란드 비엘스코 비아와에서 열린 2019 U20 월드컵 8강전 세네갈과의 경기에서 첫번 째 골을 넣고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한국은 연장까지 3-3으로 가는 혈투 끝에 승부차기에서 세네갈을 3-2로 물리치고 36년 만에 4강에 진출해 미국을 꺾고 올라온 에콰도르와 결승 진출을 다툰다. 이강인은 1골 2도움으로 한국의 세 골에 모두 관여했다.

36년만에 4강 신화 쓴 정정용호, 새 역사에 도전

한국 남자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국가대항전에서 최초로 결승전에 진출할 수 있을까. 36년 만에 4강 신화를 재현한 정정용호가 새 역사에 도전한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대표팀이 12일 오전 3시30분(한국시간) 폴란드 루블린의 루블린 경기장에서 에콰도르와 2019 U-20 FIFA 폴란드월드컵 준결승전을 갖는다. 에콰도르는 대회를 앞둔 지난달 18일 평가전에서 이강인(발렌시아)의 결승골을 앞세워 1-0으로 이긴 적이 있는 팀이다. FIFA 랭킹 59위로 한국(3...
조선대학교 전경 조선대학교

‘합격에서 불합격’ 조선대 수험생 부모 “정정명단도 불신···교육부 조사&#...

"4시간만에 천국에서 지옥을 경험한 기분 입니다" 4시간만에 조선대학교 수시모집 합격에서 불합격 통보를 받은 피해 수험생의 어머니 A씨는 14일 오전 뉴시스와 통화에서 분통을 터뜨렸다. A씨는 "사과 한마디로 끝낼 수 있는 문제는 아닌 것 같다"며 "정정돼 발표된 합격자 명단도 믿을 수 없는 만큼 '실기전형 점수 공개 가처분'과 '손해배상 청구' 등 법적인 조치까지 취하겠다"며 강하게 분노했다. 조선대 시각디자인과에 지원한 A씨의 자녀는 지난 13일 오전 10시께 조선대 2019학년도 수시모집 합...

광주환경공단, 이사장 퇴진 앞두고 내홍 심화”관련 정정보도

본보는 지난 11월 7일자 사회면 '광주환경공단, 이사장 퇴진 앞두고 내홍 심화'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이사장의 조기퇴진 발표에도 노조 1인 시위 진행하고, 사조직 형제회 문제도 불거져 조직이 뒤숭숭'하다고 보도하였습니다. 그러나, 사실 확인결과, 공단 노동조합은 이사장의 조기퇴직의사에도 불구하고 즉각 사퇴를 요구한 사유는 지난 8월의 공단 부당한 인사 전횡과 비위 사실 논란 때문이었으며, 그에 대한 근거로 녹취록과 증거자료를 감사원에 접수하여 분명한 자료를 제시한 상태였고, 또한 노조 1인 시...

지난해 광주 고교 학생부 정정 평균 301.9건…전국 최다

지난해 전국 고등학교 학교생활기록부(학생부)가 15만9000여건이 수정된 가운데 광주가 고교별 평균 301.9건을 수정해 전국에서 가장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대입전형에서 중요한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만큼 학생부 공정성을 위해 근본적인 개선대책이 마련돼야 한다는 지적이다. 3일 더불어민주당 신경민 의원이 교육부로부터 제출받은 '고등학교 학교생활기록부 정정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5년도 8만4000건이던 학생부 정정 건수는 2016년 18만건으로 두 배 가까이 큰 폭으로 늘어난 뒤 2017년엔...